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RFA "北, 개성공단 내 의류공장 은밀하게 가동"

송고시간2017-10-03 08:10

(서울=연합뉴스) 지성림 기자 = 북한이 개성공단 내 의류공장을 남측과 상의도 없이 은밀히 가동하고 있다고 미국 자유아시아방송(RFA)이 중국의 대북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북한에서 임가공 사업을 하는 중국의 한 대북 소식통은 RFA에 "북한 당국이 개성공단 내 19개의 의류공장을 남측 당국에 통보하지 않고 은밀하게 가동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소식통은 "개성공단 의류공장에서는 북한 내수용 의류도 생산하고 있지만, 주로 외국(중국)에서 발주한 임가공 물량을 소화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 결의 2375호가 채택되면서 섬유류 임가공 수출도 제재 대상 품목에 포함된 이상 그동안 은밀하게 가동하던 개성공단 의류공장도 앞으로는 일감을 확보하기 어려울 것"이라고 예상했다.

중국의 또 다른 소식통은 "개성공단 의류공장을 가동하는 문제는 북한 당국이 각별히 보안에 신경을 쓰고 있다"면서 "공장 밖으로 불빛이 새어 나가지 않도록 철저하게 가림막(커튼)으로 차단했다"고 말했다.

이 소식통은 북한이 개성공단 의류공장을 가동한 지 이미 6개월이 넘었다고 주장했다.

개성공단 일대 [연합뉴스 자료사진]

개성공단 일대 [연합뉴스 자료사진]


yooni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