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혼자 살던 50대 숨진 지 보름여 만에 발견

송고시간2017-10-03 07:57

(부산=연합뉴스) 김재홍 기자 = 가족과 연락이 끊긴 채 혼자 살다 숨진 50대 여성이 추석 연휴에 이웃 주민의 신고로 발견됐다.

고독사(PG)
고독사(PG)

[제작 이태호]

3일 부산 사하경찰서에 따르면 2일 오후 4시 30분께 부산시 사하구의 한 다가구주택에서 A(59·여) 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이웃 주민 B(58) 씨가 "악취가 심하게 난다"고 신고해 119구조대와 경찰이 현관문을 강제로 열고 들어가 숨져 있는 A 씨를 발견했다.

경찰은 A 씨가 보름 전인 9월 중순께 질병을 앓다 숨진 것으로 추정했다. 수년 전부터 가족과 연락이 끊긴 A 씨는 뚜렷한 직업 없이 혼자 지내 온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웃 주민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pitbul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