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러 통신업체,北인터넷 서비스개시…"北,'접촉차단' 대응 쉬워져"

송고시간2017-10-02 22:51

(워싱턴=연합뉴스) 강영두 특파원 = 러시아 통신업체 '트랜스텔레콤'이 북한에 새로운 인터넷망을 구축해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통신은 사이버 보안업체 '파이어아이'를 인용해 이같이 전하고, 북한은 중국 국영회사가 운영하는 기존 인터넷망과 더불어 복수의 인터넷 접속 수단을 갖게 됐다고 밝혔다.

파이어아이 아·태 지역 최고기술책임자(CTO)인 브라이스 볼랜드는 "북한이 러시아를 경유하는 추가 통로를 갖게 됨으로써 미국의 인터넷 접촉차단 압박 가능성에 대해 더 많은 선택지를 갖게 됐다"고 지적했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의 현 대북제재는 대북 석유 공급 차단에 초점을 맞추고 있으며, 아직 중국에 북한 인터넷망 차단을 요구하진 않았다.

트랜스텔레콤은 러시아 정부가 운영하는 철도회사 JSC 소속 회사로, 러시아 5대 통신업체 중 하나로 알려졌다.

북 신형 스마트폰 '진달래3' 출시
북 신형 스마트폰 '진달래3' 출시

(서울=연합뉴스) 북한이 자체 제작한 신형 스마트폰인 '진달래3'을 출시했다고 북한 인터넷 매체가 지난 3월 보도했다. 사진은 북한이 공개한 스마트폰의 화면.

k027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