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PRNewswire] Carolien Niebling, 2017 위블로 디자인상 수상

송고시간2017-10-02 22:57

-- Jessi Reaves, 심사단으로부터 특별표창 받아

-- 위블로, 디자인 부문에서 떠오르는 별들 빛나게 하는 시계 브랜드

[편집자 주] 본고는 자료 제공사에서 제공한 것으로, 연합뉴스는 내용에 대해 어떠한 편집도 하지 않았음을 밝혀 드립니다.

(런던 2017년 9월 29일 PRNewswire=연합뉴스) 제3회 위블로 디자인 상(Hublot Design Prize)은 Carolien Niebling의 걸작 프로젝트 ‘The Future Sausage’에 수여됐다. 또한, 심사단은 Jessi Reaves의 작품에 특별상금 CHF 25,000을 수여했다. 이 상금은 미래에 필요한 노출을 제공함으로써 이미 성취한 디자이너의 재능을 조명할 목적으로 직업생활 촉진제 역할을 할 것으로 여겨진다. 이들의 이름은 잘 알려진 유명인의 이름과 나란히 할 것이다. 이 상은 생각하고 창조하는 혁신적인 방법, 독창적이고 개척적인 표현 형식, 끊임없이 경계를 밀어내고 기존범위를 초월하고자 하는 욕망을 가진 디자이너를 추구하는 위블로 정신의 디자인을 위한 것이다.

(사진: http://mma.prnewswire.com/media/564958/Hublot_Niebling_Keller_and_Guadalupe.jpg )

(사진: http://mma.prnewswire.com/media/564957/Jury_and_candidates_at_Serpentine_Gallery.jpg )

(사진: http://mma.prnewswire.com/media/564956/Jury_winners_and_Ricardo_Guadalupe.jpg )

위블로 CEO Ricardo Guadalupe은 “내가 ‘디자인’이라는 단어를 말하면 Le Corbusier, Starck, Dixon, Urquiola, Putman, 심지어 Niemeyer, Lapo Elkann, 페라리를 떠올릴 것”이라며 “우리를 매혹시키고 유혹하고 모든 이에게 이름이 알려진 상징성을 띤 물체, 모양 및 개성 - 이것이 이들의 성공을 결정지은 것, 즉 바로 공동으로 가진 디자인”이라고 말했다. 이어 “한계를 모르는 것처럼 보이는 재료와 창의성을 결합한 디자인. 이처럼 디자인은 위블로에 매우 중요하며, 이러한 이유로 3년 전, 즉 Big Bang 설립 10년 후 우리는 독자적인 상을 제정했다”면서 “위블로 디자인 상의 목적은 어느 날 최상의 디자이너로 평가받을 수 있도록 노출과 촉진을 제공함으로써 이미 성취한 디자이너의 작품을 뒷받침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디자인은 역사와 성공의 중심이다. 1980년 Carlo Crocco가 위블로를 설립했을 때, 그는 자신의 시계에 특별한 디자인과 혁신적인 천연 고무끈을 넣었다. 2004년, Jean-Claude Biver와 Ricardo Guadalupe는 Big Bang을 창설했고, 이것으로 그 상징적 디자인은 위대한 작품 반열에 오르게 됐다. 나중에 10여 년 지나서 Big Bang과 다양한 재질로 만든 완벽한 케이스, 복합 ‘샌드위치’ 구성 및 베젤을 관통하는 H형 나사는 한계에 도전한다. 혁신과 대담성을 특징으로 하고 최우수 재질과 Unico 제조 무브먼트의 정밀성이 결합한 Big Bang 시계는 대담한 디자인과 무한한 창의성으로 고객을 유혹한다. 바로 알아볼 수 있는 이 시계는 이 브랜드의 디자인 중심 정신을 구현한다.

위블로는 디자인과 그 Big Bang 모델을 경축하기 위해 2015년에 디자인상을 제정했다. 올해 위블로 디자인상은 건축가, 디자이너 및 유명한 창의자(이들 중 누구도 이전에 영국 땅에서 어떤 것도 세운 적이 없음)에 의해 매년 재설계되는 여름관인 Serpentine 갤러리의 파빌리온에 자리를 잡았다. 올해 이 파빌리온은 Burkina Faso로부터 수상한 건축가 Francis Kere에 의해 설계됐다. 그 이전에는 몇몇 이름을 들자면, Zaha Hadid, Frank Gehry, Jean Nouvel, Peter Zumthor, Herzog 및 de Meuron이 자신의 여름관 디자인으로 자신의 디자인 비전과 건축을 일반대중과 공유했다. 위블로 CEO Ricardo Guadalupe가 2017 위블로 디자인상을 Carolien Niebling에게 수여한 것은 이 건축물에 대한 것이다. 수상자는 디자이너를 지원하고 노력을 실현하는 데 도움이 되도록 하기 위한 것으로서, 100,000 CHF 수표를 받았다. 이는 디자이너가 노출을 경험할 독특한 기회다.

2017 위블로 디자인상은 Carolien Niebling의 걸작과 그녀의 재미있고 창의적인 접근법에 대해 보상한다. 그녀의 세련되고 매우 포괄적인 연구는 올해 최고 간행물 중 하나인 ‘The Future Sausage’라는 제목의 책을 탄생시킨 과학과 기술 양면 접근법 형태를 띠었다.

이 판과 관련해서 심사원은 또한 전혀 새로운 시각을 제공하고 예술과 디자인 사이를 넘나드는 단일 비전을 주장한 Jessi Reaves의 혁신적이고 실험적 작품에 특별상을 수여하기로 했다.

출처: 위블로(Hublot)

Carolien Niebling Wins the Hublot Design Prize 2017, Jessi Reaves Gets the Special Mention of the Jury

-- Hublot, the watch brand shining the light on the rising stars in design

LONDON, September 29, 2017/PRNewswire/ -- For its third edition, the Hublot Design Prize was awarded to Carolien Niebling and her masterful project, The Future Sausage. The jury also honored the work of Jessi Reaves with a special CHF 25,000 prize. This prize is considered to be a career booster with the aim of shining a light on the talent of an already accomplished designer, by offering them the exposure they need in order for the future their name will be alongside those of the well-known greats. A prize that rewards design in the Hublot spirit, that seeks designers with an innovative way of thinking and creating; an anti-conformist and pioneering form of expression, the desire to constantly push boundaries, and go beyond what already exists.

(Photo: http://mma.prnewswire.com/media/564958/Hublot_Niebling_Keller_and_Guadalupe.jpg )

(Photo: http://mma.prnewswire.com/media/564957/Jury_and_candidates_at_Serpentine_Gallery.jpg )

(Photo: http://mma.prnewswire.com/media/564956/Jury_winners_and_Ricardo_Guadalupe.jpg )

"If I say the word 'design' to you, you think of... Le Corbusier, Starck, Dixon, Urquiola, Putman or even Niemeyer, Lapo Elkann, Ferrari: objects, shapes, and personalities that have become iconic, which fascinate us, seduce us and whose name is known by everyone. This is what has predetermined their success, the thing they have in common, their design. Design that Hublot believes occupies a central place. Design that combines materials and creativity that appears to know no bounds. Design is so important to Hublot that it is for this exact reason that three years ago - ten years after the launch of the Big Bang - we created our own prize. The Hublot Design Prize aims to support the work of an already accomplished designer, by providing them with exposure and a boost, in order for their work to one day be considered amongst that of the greatest designers."

- Ricardo Guadalupe, CEO, Hublot

Design occupies a central place in the history and success. In 1980, when Carlo Crocco founded Hublot, he afforded his watches a particular design and an innovative natural rubber strap. In 2004, Jean-Claude Biver and Ricardo Guadalupe created the Big Bang and, with this, its iconic design was propelled amongst the ranks of the greats. More than ten years later, the Big Bang and its unmistakable case cut from various materials, its composite 'sandwich' construction and H-shaped screws through the bezel never fail to surprise and push the limits. Marked by innovation and audacity, combining the best materials with the precision of the Unico manufacture movement, the Big Bang watch seduces with its bold design and limitless creativity. Immediately recognisable, it embodies the design driven spirit of the brand

Hublot created this prize in 2015 to celebrate and honour design and its Big Bang model. For this year the Hublot Design Prize has taken up residence in the pavilion of the Serpentine Gallery, a summer pavilion that is redesigned each year by architects, designers and renowned creators - none of whom have ever built anything on English soil before. This year, the pavilion was designed by Francis Kere, the award-winning architect from Burkina Faso. Before this, Zaha Hadid, Frank Gehry, Jean Nouvel, Peter Zumthor, Herzog and de Meuron, to name just a few, have shared their design vision and architecture with the general public with their design of the summer pavilion. It is in this very building that Ricardo Guadalupe, Hublot's CEO, awarded the Hublot Design Prize 2017 to Carolien Niebling. The winner received a cheque for 100,000 CHF - intended to support the designer and to help them realise their work. It is a unique opportunity for the designer to gain exposure.

The Hublot Design Prize 2017 rewards Carolien Niebling's masterful work as well as her playful and original approach. Her sophisticated and extremely comprehensive research took the form of a two-pronged scientific and technical approach that led to a book titled 'The Future Sausage', one of this year's finest publications.

For this edition, the jury also decided to award a special prize for the innovative and experimental work of Jessi Reaves, who opens up a whole new vista and brilliantly asserts her singular vision hovering between art and design.

Source: Hublot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