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스페인, 카탈루냐 독립 선언시 자치권 정지 경고

송고시간2017-10-02 19:17

카탈루냐 각의, 카탈루냐 의회에 독립선언 표결 요청 논의

(런던=연합뉴스) 황정우 특파원 = 스페인 중앙정부는 카탈루냐 의회가 독립을 선언하면 헌법에 따라 자치권한을 정지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고 AFP 통신 등 외신들이 보도했다.

라파엘 카탈라 스페인 법무장관은 2일(현지시간) TV 인터뷰에서 "(헌법) 155조가 있다. 우리는 법의 모든 힘을 이용할 것이다. 비록 특정 수단들을 사용하는 것이 (누군가를) 다치게 하더라도 우리 의무는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고 그렇게 할 것이다. 누군가 독립을 선언하면 그들에게 그렇게 할 수 없다는 것을 말해야만 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마리아노 라호이 스페인 총리는 전날 밤 "오늘 카탈루냐의 독립투표는 존재하지 않았다. 스페인 국민은 법치가 견고하게 작동하는 걸 확인했다"며 카탈루냐 분리독립 주민투표는 불법이라는 강경한 입장을 고수했다.

카탈루냐 독립투표 주민·스페인 경찰 충돌…800여명 부상
카탈루냐 독립투표 주민·스페인 경찰 충돌…800여명 부상

(바르셀로나 EPA=연합뉴스) 스페인 카탈루냐 지방의 1일(현지시간) 분리독립 주민투표가 중앙 정부의 대규모 경찰력을 동원한 저지에 가로막혀 파행을 빚었다.
또 분리독립을 찬성하는 시민과 스페인 경찰이 충돌하면서 800여명이 부상했으며 경찰관 33명도 다친 것으로 집계됐다. 사진은 이날 카탈루냐 주도 바르셀로나에서 분리독립을 주장하는 시민들이 투표 후 카탈루냐 광장에서 시위하는 모습.
bulls@yna.co.kr

반면 카탈루냐 자치정부 호르디 투룰 대변인은 언론 브리핑에서 1일 치러진 분리독립 주민투표 개표를 예비집계한 결과 투표한 유권자 중 90%가 찬성표를 던졌다고 밝혔다.

투룰 대변인은 개표가 진행된 226만 표 중 202만 표가 찬성했다고 밝혔다.

투표율은 42.3%다. 하지만 75만표 이상이 투표함 압수 등으로 개표 예비집계에 포함되지 않았다고 그는 덧붙였다.

카를레스 푸지데몬 카탈루냐 자치정부 수반은 TV 연설에서 "희망과 고통이 함께한 이 날 카탈루냐 시민들은 공화국으로서 독립국을 세울 수 있는 권리를 획득했다"며 "(최종 결과가 나오는) 향후 며칠 내 투표 결과를 카탈루냐 의회에 통보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푸지데몬 수반은 이날 오후 자치정부 각의를 열고 카탈루냐 의회에 분리독립 주민투표 실시법에 따라 독립을 선언하는 표결을 요청할지를 논의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AP통신은 전했다.

전날 카탈루냐 분리독립 주민투표는 헌법재판소의 불법 결정을 받아든 스페인 중앙정부가 경찰력을 투입해 투표소 1천300여 곳을 사전 봉쇄하고, 투표용지와 투표함을 강제 압수 조치한 가운데 파행적으로 진행됐다.

바르셀로나 등 일부 투표소에서 경찰이 고무탄을 쏘는 등 강제 해산에 나서자 이에 반대하는 시민들과 충돌이 벌어졌고, 약 800여 명이 다쳤다는 주장이 나오기도 했다.

카탈루냐 수반 "독립 주민투표 권리 포기 안해"
카탈루냐 수반 "독립 주민투표 권리 포기 안해"

jungw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