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기도 '따복기숙사' 입사생 96% "전체환경에 만족"

송고시간2017-10-09 07:03

(수원=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경기도 '따복(따뜻하고 복된) 기숙사' 입사생의 90% 이상이 기숙사 환경과 이용료에 대해 만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도는 옛 서울대 농생대(수원시 서둔동) 기숙사인 상록사를 리모델링해 지난달 3일 따복기숙사를 개관했으며 입사생은 273명이다. 서울대로부터 부지와 건물을 무상으로 받아 월 이용료는 3인실 기준 13만원으로 민자기숙사보다 저렴하다.

따복기숙사 전경
따복기숙사 전경

따복기숙사를 위탁운영하는 경기도사회적경제사회적협동조합이 지난달 1∼15일 입사생 168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162명(96.4%)이 '기숙사 전체환경에 만족한다'고 답했다.

'기숙사 가구에 만족' 154명(91.6%), '직원서비스 만족' 153명(91.0%), '냉방 만족' 156명(92.8%) 등이었다.

기숙사 이용료인 입사비에 대해서는 160명(95.2%)이 만족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따복기숙사는 일반 기숙사와 달리 지역사회의 주체로 성장할 수 있도록 취업, 창업, 공동체 함양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또 입사생들 자체적으로 협동조합을 조직해 창업과 취업의 고민을 공동체에서 해결할 기회를 제공한다.

ch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