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트럼프 "틸러슨에 '로켓맨과 협상 시간낭비·기운 아껴라'고 해"(종합2보)

송고시간2017-10-02 05:23

'틸러슨 북미 대화채널 발언' 하루만에 제동…"해야할 일 할 것"

"25년간 로켓맨 잘 대해줘도 효과 없어…지금이라고 왜 효과 있겠나"

(워싱턴=연합뉴스) 이승우 특파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일(현지시간) 렉스 틸러슨 국무부 장관에게 북한과의 협상이 "시간 낭비"라는 뜻을 전했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잇따라 올린 트위터 글에서 "훌륭한 국무부 장관인 렉스 틸러슨에게 그가 '리틀 로켓맨'과 협상을 시도하느라 시간을 낭비하고 있다고 말했다"고 소개했다.

'리틀 로켓맨'은 트럼프 대통령이 핵·미사일 도발을 계속하는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에게 붙인 별명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렉스, 당신의 기운을 아껴라. 우리는 해야 할 일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추가로 올린 트윗에서 "로켓맨을 잘 대해주는 것이 25년간 효과가 없었는데, 지금이라고 왜 효과가 있겠느냐"고 반문하고 "클린턴이 실패했고, 부시가 실패했고, 오바마가 실패했다"면서 "나는 실패하지 않을 것"이라고 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이 글은 중국을 방문 중인 틸러슨 장관이 전날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등을 만난 이후 "북한과 2~3개 정도 채널을 열어두고 있다. 그들과 대화할 수 있고 대화한다"며 북미 간 막후 접촉을 시도하고 있음을 시사한 지 하루 만에 나왔다.

이에 대해 미 정부 고위관계자는 로이터 통신과의 익명 인터뷰에서 북한의 잇따른 도발을 거론하면서 "트럼프 대통령은 지금이 북한과 협상할 시기라고 믿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이 고위관계자는 "지금 워싱턴과 평양 사이에 있는 외교 채널들의 초점은 북한에 구금된 미국인들의 송환을 보장하는 데 맞춰져 있다"고 덧붙였다.

미국 정치전문 매체 폴리티코는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과 협상하려는 렉스 틸러슨의 노력이 근본적으로 소용없다고 트윗을 함으로써 자신의 국무장관을 깎아내린 듯하다"고 보도했고, 워싱턴포스트는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과 북한 간 긴장 고조에도 불구하고 북한과의 직접 대화 시도에 노력을 기울일 가치가 있다고 믿지 않는다는 점을 시사했다"고 보도했다.

WP와 의회전문지 더힐 등도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달 유엔총회 연설에서 북한에 대한 '완전파괴' 발언을 하는 등 북한에 대해 보여온 강경한 기조를 이날 언급과 연결해 해석했다.

트럼프, 푸에르토리코 산후안 시장 비판
트럼프, 푸에르토리코 산후안 시장 비판

(워싱턴 AP=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난 29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 백악관 사우스론(남쪽 뜰)을 거닐면서 취재진을 향해 발언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허리케인 마리아 피해 복구 과정에서 트럼프 행정부를 겨냥해 쓴소리를 내뱉은 율린 크루스 푸에르토리코 산후안 시장에 대해 트위터를 통해 리더십 부족을 비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에 올린 글을 통해 "산후안 시장(율린 크루스)의 그런 부족한 리더십과 그들의 복구인력(workers)을 돕지 못하는 푸에르토리코의 다른 사람들…"이라면서 크루스 시장의 리더십을 문제 삼았다.

틸러슨 "北과 2~3개 대화 채널 열어두고 있다"
틸러슨 "北과 2~3개 대화 채널 열어두고 있다"

(베이징 AP=연합뉴스) 중국을 방문 중인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왼쪽)이 지난달 30일(현지시간)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미 대표단과 악수를 나누는 모습을 지켜보고 있다. 틸러슨 장관은 이날 시진핑 중 국가주석 등과 회담한 후 기자들과 만나 "북한과 2~3개 정도의 채널을 열어두고 있다"며 막후 직접 채널을 통해 대화 의사를 타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도널드 트럼프 정부 출범 이후 미국이 북핵 문제를 두고 대북 직접 접촉 사실을 밝힌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ymarshal@yna.co.kr


lesli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