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보험모집인 29%, 온라인확대는 사업 위협"< EY한영>

송고시간2017-10-03 09:15

(서울=연합뉴스) 임은진 기자 = 보험 모집인 10명 중 3명 정도는 보험 판매의 온라인 채널 확대를 사업확장에 있어 주요한 제약으로 인식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3일 회계법인 EY한영에 따르면 이 회사가 최근 국내 보험 모집인 300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29%가 고객이 보험사 홈페이지에서 직접 보험 상품을 선택할 수 있는 온라인 채널 확대를 가장 큰 위협으로 여기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응답자의 과반수(52%)가 보험 상품의 온라인 유통이 기존의 대면 상담을 대체할 수 있다고 보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반면 보험 모집인이 직접 고객을 만나는 전통적인 판매 방식을 온라인 채널이 대체하지 못할 것으로 보는 응답자는 16%에 불과했다.

"보험모집인 29%, 온라인확대는 사업 위협"< EY한영> - 1

보험 모집인이 보험사에 가장 많이 요구한 사항은 맞춤형 상품과 가격(57%)이었다.

응답자들은 특히 베이비붐 세대의 은퇴 등 인구 통계학적 변화에 따른 상품 개발(26%)이 비즈니스 성장에 도움이 된다고 봤다.

EY한영은 "지금까지 보험 상품 판매는 모집인과 중개인의 역량에 크게 의존했지만, 보험 모집인들은 최근 변화하는 고객과 시장의 요구 사항을 충족하는 새로운 방법을 모색해야 한다는 점에 동의했다"고 말했다.

이어 "보험사는 저출산, 고령화 및 보험 시장 포화로 인해 신규 고객의 확보가 어려워진 만큼 고객의 기대치를 반영하는 더욱 간단하면서도 간편한 상품을 개발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보험모집인 29%, 온라인확대는 사업 위협"< EY한영> - 2

engi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