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PRNewswire] 시본네트웍스와 아쿠아컴스, 차세대 해저 루트 공급 위해 협력

-- 시본의 시브라스-1과 아쿠아컴스의 AE 커넥트 해저 케이블 시스템이 이제 서로 연결되어 상파울루와 런던 사이에 최신 루트를 만들어

[편집자 주] 본고는 자료 제공사에서 제공한 것으로, 연합뉴스는 내용에 대해 어떠한 편집도 하지 않았음을 밝혀 드립니다.

(보스턴 및 더블린 2017년 9월 29일 PRNewswire=연합뉴스) 상파울루와 뉴욕 사이에 가장 직접적인 해저 광케이블을 소유 및 운영하는 시본네트웍스(Seaborn Networks ("시본")[http://www.seabornnetworks.com/ ])와 아일랜드 최초의 뉴욕, 더블린과 런던을 잇는 전용 해저 광케이블 운영사인 아쿠아컴스(Aqua Comms DAC ("아쿠아컴스")[http://www.aquacomms.com/ ])는 남미와 유럽 사이에 새로운 차세대 해저 루트를 공급하기 위해 전략적 협력 관계를 맺는다고 오늘 발표했다. 시본의 시브라스-1(Seabras-1[http://www.seabornnetworks.com/seabras-1-overview/ ]) 해저 케이블 시스템은 이제 아쿠아컴스의 아메리카유럽커넥트-1(America-Europe Connect-1[http://www.aquacomms.com/networks/aec-america-europe-connect ] (AE 커넥트)) 해저 케이블 네트워크와 서로 직접 연결된다. 제공 서비스는 시본과 아쿠아컴스를 통해서만 가능하다.

시본의 시브라스-1은 뉴욕-뉴저지 매트로 지역과 상파울루 사이에 가장 빠른 루트를 공급하고 있다. 아쿠아컴스의 AE 커넥트는 뉴욕과 런던 사이에 가장 직접적인 최신 루트를 더블린을 경유하여 공급하고 있다. 이 두 개의 해저 케이블 시스템은 시본의 제일 중요한 네트워크 운영센터 소재지인 뉴저지주 시코커스에서 서로 연결된다. 시본과 아쿠아컴스 양사는 지역적으로 다각화된 백홀과 자신들의 랜딩 장소와 연결된 대도시 지역에 다양한 인터넷 접속포인트(PoP)를 제공하고 있다.

고객들은 시본 혹은 아쿠아컴스와의 계약을 통해 통합된 이 남미와 유럽 루트가 제공하는 혜택을 최대로 받을 수 있다.

본 전략적 협력을 통해 고객들은 하기와 같은 다수의 혜택을 받게 된다:

- 업계 최고의 SLA를 통해 결합 용량 계약과 요금 계산

- 엔드투엔드 솔루션의 100Gbps 일관 기술을 통한 최신 네트워크 구조

- 금융기관을 위한 시본의 독자적인 극저 레이턴시 솔루션

- 자신들 각자의 시스템을 위해 해저 케이블 인프라와 백홀 루트를 건설하고 운영하는 운영사와의 직접 계약을 통해 고품질의 서비스와 향상된 정보 획득이 가능

- 허리케인이 자주 발생하는 플로리다, 카리브 해와 버뮤다 지역을 벗어나 남미와 통신

래리 슈월츠 시본네트웍스 CEO는 "아쿠아컴스와 협력하여 선례를 만드는 이 남미 루트를 공급하게 되어 무척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우리 두 조직은 사고방식이 유사한 운영사로서 통신사, 콘텐츠 제공사, ISP, 정부와 일반 기업들을 위해 동종 최고의 솔루션을 어떻게 공급해야 하는지에 대해 같은 생각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니겔 베일리프 아쿠아컴스 CEO는 "아쿠아컴스와 시본은 같은 유산과 대서양 통신 시장에 혁신적이며 유연하고 신뢰성 높은 연결 솔루션을 효율적으로 공급하는 방법에 대해 같은 생각을 하고 있다"면서 "우리 양사는 현대적이며 세련된 해저 케이블 시스템 개발, 건설 및 운영을 전문으로 하고 있으며 우리의 협력을 통해 고객들은 양사 결합 네트워크의 혜택을 보게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시본과 아쿠아컴스의 이번 전략적 협력은 또한 양사 중 하나가 추후 건설하고 운영해서 그들 각 운영사의 개별 고객들에게 최대한의 유연성을 제공할 수도 있는 미래의 시스템과 지선과도 관련이 있다.

시본네트웍스에 대한 상세 정보가 필요할 경우 www.seabornnetworks.com을 방문하기 바란다.

아쿠아컴스에 대한 상세 정보가 필요할 경우 visit www.aquacomms.com/ 을 방문하거나 media@aquacomms.com로 이메일을 보내기 바란다.

시본네트웍스

시본네트웍스는 뉴욕과 상파울루 사이의 시브라스-1, 상파울루와 부에노스아이레스 사이의 ARBR(예상 서비스 개시 준비 2018년 4분기)을 포함한 독립 해저 광케이블 시스템의 개발사-소유사-운영사로서 업계를 리드하고 있다. 시본은 세계 최대의 해저 및 지상 네트워크 다수를 설계, 건설 및 운영한 경험이 있는 성공적인 해저 케이블 경영자들이 설립하였다. 시본네트웍스와 동사의 새로운 브라질-미국 해저 케이블 시스템 시브라스-1에 대한 상세 정보가 필요할 경우 www.seabornnetworks.com을 방문하기 바란다.

아쿠아컴스 DAC

아쿠아컴스DAC는 대서양 횡단 케이블 AE커넥트와 아일랜드 해저 케이블 셀틱스커넥트를 소유 및 운영하고 있으며 해저 광섬유 케이블 네트워크를 건설, 인수 혹은 통합하여 전 세계 미디어, 콘텐츠 공급사와 IT회사들에게 용량이 충분한 네트워킹 솔루션을 공급한다는 비전을 갖고 설립되었다. 아쿠아컴스와 동사의 새로운 대서양 횡단 해저 케이블 시스템 AE 커넥트에 대한 상세 정보가 필요할 경우 www.AquaComms.com을 방문하기 바란다.

미디어 연락처 :

Kate Wilson, 시본네트웍스

전화: +1 978 471 3169

이메일: kate.wilson@seabornnetworks.com

아쿠아컴스 홍보대행사 아이밀러퍼블릭릴레이션즈

전화: +1 866 307 2510

이메일 pr@imillerpr.com

사진 - https://mma.prnewswire.com/media/564494/Seabras_1___Aquacomms_GE__Hi_Res.jpg

Seabras-1 + AEConnect

로고 - https://mma.prnewswire.com/media/564518/SEABORN_LOGO_STRAPLINE_2.jpg

로고 - https://mma.prnewswire.com/media/564495/Aqua_Comms_RGB__1_Logo.jpg

출처: 시본네트웍스(Seaborn Networks)

Seaborn Networks and Aqua Comms Partner to Provide Next-Generation Subsea Route Between South America and Europe

-- Seaborn's Seabras-1 and Aqua Comms' AEConnect Subsea Cable Systems Now Interconnect to Create Newest Route Between S a o Paulo and London

BOSTON and DUBLIN, Sept. 29, 2017 /PRNewswire/ -- Seaborn Networks ("Seaborn") [http://www.seabornnetworks.com/ ], the owner-operator of the most direct subsea fiber network between Sao Paulo and New York, and Aqua Comms DAC ("Aqua Comms") [http://www.aquacomms.com/ ], the operator of Ireland's first dedicated subsea fiber-optic network interconnecting New York, Dublin and London, announced today the formation of a strategic alliance to provide a new, next-generation subsea route between South America and Europe. Seaborn's Seabras-1 [http://www.seabornnetworks.com/seabras-1-overview/ ] subsea cable system now directly interconnects with Aqua Comms' America-Europe Connect-1 [http://www.aquacomms.com/networks/aec-america-europe-connect ] (AEConnect) subsea cable network. The offering is available exclusively through Seaborn and Aqua Comms.

Seaborn's Seabras-1 provides the fastest route between the New York-New Jersey metro area and Sao Paulo. Aqua Comms' AEConnect provides the newest and most direct route between New York and London via Dublin. The two submarine cable systems will interconnect in Secaucus, New Jersey, in the location of Seaborn's primary network operations center. Both Seaborn and Aqua Comms offer geographically diverse backhaul and a variety of Points of Presence (PoP) locations in the metropolitan areas relating to their landing locations.

Customers will have the ability to contract through either Seaborn or Aqua Comms to receive the full benefit of this combined South America to Europe route.

This strategic alliance offers a number of benefits to customers, including:

- consolidated capacity contracts and billing with industry-leading SLAs;

- the newest network architecture with 100Gbps coherent technology on an end-to-end solution;

- Seaborn's proprietary ultra-low latency solutions for financial institutions;

- a direct relationship with the operators who built and operate the submarine cable infrastructure and backhaul routes for their respective systems, providing higher quality of service and improved information access; and

- a route to and from South America that avoids the hurricane-prone areas of Florida, the Caribbean and Bermuda.

"We are extremely pleased to partner with Aqua Comms to offer this precedent-setting Europe to South America route," said Larry Schwartz, CEO, Seaborn Networks. "Our organizations are like-minded operators with a shared view of how to offer best-in-class solutions for telecommunications companies, content providers, ISPs, governments and enterprises."

"Aqua Comms and Seaborn share heritage and a common ethos for efficiently providing innovative, flexible and reliable connectivity solutions to the Atlantic telecommunications market," remarked Nigel Bayliff, CEO, Aqua Comms. "We both specialize in developing, constructing and operating modern, sophisticated submarine cable systems, and partnering will help us provide customers with the benefits of both conjoined networks."

The strategic alliance between Seaborn and Aqua Comms also relates to future systems and branches that either of the parties may subsequently build and operate, thereby offering maximum flexibility to the respective customers of each operator.

For more information about Seaborn Networks, visit www.seabornnetworks.com.

For more information about Aqua Comms, visit www.aquacomms.com/ or email media@aquacomms.com.

About Seaborn Networks

Seaborn Networks is a leading developer-owner-operator of independent submarine fiber optic cable systems, including Seabras-1 between New York and Sao Paulo, and ARBR between Sao Paulo and Buenos Aires (projected ready-for-service Q4 2018). Seaborn was founded by successful submarine cable executives with experience in designing, building, financing and operating many of the world's largest submarine and terrestrial networks. To learn more about Seaborn Networks and its new Brazil - US subsea cable system, Seabras-1, visit www.seabornnetworks.com.

About Aqua Comms DAC

Aqua Comms DAC is the owner and operator of the transatlantic cable AEConnect and the Irish Sea cable CeltixConnect, and was established with a vision to build, acquire or merge with subsea fibre-optic cable networks to provide capacity networking solutions to the global media, content providers and IT companies. To learn more about Aqua Comms and its new transatlantic subsea cable system, AEConnect, visit www.AquaComms.com.

Media Contacts:

Kate Wilson, Seaborn Networks

Phone: +1 978 471 3169

E-mail: kate.wilson@seabornnetworks.com

iMiller Public Relations for Aqua Comms

Tel: +1 866 307 2510

pr@imillerpr.com

Photo - https://mma.prnewswire.com/media/564494/Seabras_1___Aquacomms_GE__Hi_Res.jpg

Seabras-1 + AEConnect

Logo - https://mma.prnewswire.com/media/564518/SEABORN_LOGO_STRAPLINE_2.jpg

Logo - https://mma.prnewswire.com/media/564495/Aqua_Comms_RGB__1_Logo.jpg

Source: Seaborn Networks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30 11: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