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맨유 모리뉴 감독 "포그바, 복귀까지 오래 걸릴 듯"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폴 포그바 [EPA=연합뉴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폴 포그바 [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 미드필더 폴 포그바의 부상 이탈이 예상보다 길어질 것으로 보인다.

맨유 조제 모리뉴 감독은 30일(한국시간) 포그바의 복귀 시기를 묻는 말에 "그는 크리스털 팰리스전에 출전하지 못한다. 그의 상태는 안토니오 발렌시아, 필 존스처럼 복귀 시점을 가늠할 수 있는 수준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훈련하는 모습을 지켜봐야 복귀 시점을 고민할 텐데, 현재 상황으로선 (복귀까지) 긴 시간이 걸릴 것 같다"고 전했다.

포그바는 지난 13일 유럽축구연맹(UEFA)챔피언스리그 A조 조별리그 FC바젤(스위스)과 경기에서 왼쪽 햄스트링 부상으로 교체됐다.

현지 언론에서는 복귀까지 3개월가량이 소요된다고 보도했는데, 모리뉴 감독은 "검진 결과는 아직 확실하게 나오지 않았다"며 언론 보도에 불만을 터뜨리기도 했다.

포그바는 당초 언론 보도대로 최소 3개월 정도의 회복 시간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그는 지난해 여름 이적시장에서 당시 최고 몸값인 1억500만 유로(약 1천406억원)의 이적료를 기록하며 유벤투스(이탈리아)에서 맨유로 이적했다.

cyc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30 09:1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