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LG전자, 2년 만에 폴더형 스마트폰 내놓는다

송고시간2017-10-07 09:00

출고가 20만원대 후반…삼성 갤럭시폴더2에 도전장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LG전자[066570]가 2년 만에 폴더형 스마트폰을 선보인다.

7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LG전자는 추석 연휴가 끝나고 이달 중순 폴더형 LTE 스마트폰을 출시할 예정이다. LG전자가 폴더형 스마트폰을 선보이는 것은 2015년 9월 출시한 와인스마트재즈 이후 2년 만이다.

이 제품의 모델명은 LG X100S으로 출고가는 20만원 후반대로 알려졌다.

전작보다 메모리, 디스플레이 화질, CPU, 카메라, 배터리 등이 모두 업그레이드된 것으로 전해졌다.

폴더형 스마트폰은 물리 키패드와 터치 디스플레이를 함께 갖춘 제품으로, 물리 버튼에 익숙한 중장년층에 선호도가 높다. 카카오톡 등 자주 사용하는 기능의 전용 버튼이 별도로 있는 점이 특징이다.

올해 6월 출시된 삼성 갤럭시폴더2는 하루 평균 약 2천대가 팔리며 꾸준한 인기를 끌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LG X100S가 폴더형 스마트폰 시장에 가세하면서 고객의 선택폭이 더욱 넓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2015년 9월 출시된 LG전자의 폴더형 스마트폰 와인스마트재즈
2015년 9월 출시된 LG전자의 폴더형 스마트폰 와인스마트재즈

okk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