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황영철 "전국 고장 난 소방용수시설 4천 곳 이상"

송고시간2017-10-03 06:00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기자 = 바른정당 황영철 의원은 3일 고장으로 물이 나오지 않는 불량 소방용수시설이 전국적으로 4천 곳이 넘는다며 개선이 시급하다고 지적했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인 황 의원이 이날 소방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전국적으로 고장 난 소방용수시설은 4천338곳으로 집계됐다.

이는 2013년의 2천231곳과 비교해 94% 늘어난 것이다.

2012년 대비 지역별 고장 증가율을 보면 세종(733%)이 가장 높았고 그다음은 ▲경기(235%) ▲전남(233%) ▲서울(213%) ▲충남(145%) ▲부산(103%) ▲경북(76%) ▲울산(41%) ▲경남(32%) 등의 순이었다.

황 의원은 "고장 난 소방용수시설이 3년 전보다 94%나 늘었다"면서 "이 때문에 초기 화재 진압의 골든타임을 놓쳐 자칫 대형 화재로 이어지는 사례가 늘 수 있다"고 우려했다.

황영철 "전국 고장 난 소방용수시설 4천 곳 이상" - 1

ykb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