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하도급대금 제때 안 준 우방건설·우방산업에 과징금 8억여원

송고시간2017-10-09 12:00

우방건설산업에 3억6천800만원, 우방산업에 5억100만원 부과

(세종=연합뉴스) 민경락 기자 = 공정거래위원회는 하도급대금 등을 제때 지급하지 않은 우방건설산업과 우방산업에 각각 과징금 3억6천800만 원과 5억100만 원을 부과한다고 9일 밝혔다.

두 회사는 SM그룹 계열 건설회사로 대표이사가 같다.

공정위(CG)
공정위(CG)

[연합뉴스TV 제공]

우방건설산업은 2013년 9월부터 2016년 6월까지 41개 수급사업자에게 위탁한 공사가 마무리됐음에도 하도급대금 74억7천800만 원을 정해진 기일 내 주지 않았다.

또 55개 수급사업자에게 하도급대금 163억2천700만 원을 법정 기일을 초과해 지급하면서 이 과정에서 발생한 지연지급 이자 1억4천400만 원도 주지 않은 것으로 조사됐다.

우방산업은 같은 기간 46개 수급사업자에게 법정 기일 내 줘야 할 하도급대금 34억6천800만 원과 89개 수급사업자에게 줘야 할 대금 지연지급 이자 2억2천400만 원을 주지 않았다.

우방산업개발과 우방산업은 사건 조사 과정에서 문제가 된 하도급대금과 지연지급 이자를 모두 지급했다.

하지만 법 위반 금액이 크고 피해 수급사업자 수가 다수인 점을 감안해 과징금 부과를 결정했다고 공정위는 설명했다.

roc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