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파손 제주항공기 이동조치…제주공항 활주로 폐쇄 해제(2보)

송고시간2017-09-29 17:20

제주항공측 "정상 이륙 주행 중 관제실서 급제동 지시로 파손"

제주항공 7C510편에서 내리는 승객들
제주항공 7C510편에서 내리는 승객들

(제주=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29일 오후 3시 35분께 제주발 김해행 제주항공 7C510편이 이륙 과정에서 타이어가 파손돼 다른 항공편의 운항에 차질이 빚어졌다.
이동조치된 제주항공 7C510편 항공기에서 승객들이 내리고 있다. 2017.9.29
jihopark@yna.co.kr

(제주=연합뉴스) 고성식 기자 = 29일 오후 3시 35분께 김해로 가는 승객 150여명을 태우고 제주공항을 이륙하려던 제주항공 7C510편의 일부 장비가 파손됐다.

고장 난 항공기가 활주로상에 그대로 있는 동안 제주공항 활주로가 오후 4시 5분께부터 1시간 가량 폐쇄됐다.

한국공항공사 제주본부는 "파손된 여객기를 안전한 곳으로 옮기는 이동조치를 했으며 오후 5시 5분께부터 활주로가 운영이 재개됐다"고 말했다.

제주항공 7C510편 '수리중'
제주항공 7C510편 '수리중'

(제주=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29일 오후 3시 35분께 제주발 김해행 제주항공 7C510편이 이륙 과정에서 타이어가 파손돼 다른 항공편의 운항에 차질이 빚어졌다.
제주항공 관계자들이 제주항공 7C510편 항공기의 바퀴를 수리하고 있다. 2017.9.29
jihopark@yna.co.kr

활주로에 멈춘 제주항공 여객기
활주로에 멈춘 제주항공 여객기

[전지혜 기자 촬영]

제주항공 측은 "이륙허가를 받고 동·서 활주로를 이용해 이륙 주행을 하던중 갑자기 관제실에서 멈추라고 했다"며 "갑작스럽게 여객기가 제동을 하다 보니 일부 장비가 파손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제주항공 7C510편에서 내리는 승객들
제주항공 7C510편에서 내리는 승객들

(제주=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29일 오후 3시 35분께 제주발 김해행 제주항공 7C510편이 이륙 과정에서 타이어가 파손돼 다른 항공편의 운항에 차질이 빚어졌다.
이동조치된 제주항공 7C510편 항공기에서 승객들이 내리고 있다. 2017.9.29
jihopark@yna.co.kr

항공사 측은 항공기가 애초부터 고장나지 않았으며 관제 실수라고 주장했다.

또 "해군 군용기가 해당 여객기가 이륙하려고 할 때쯤 남북 활주로로 이륙했다. 이런 점이 관제 실수로 보인다"고 의문을 제기했다.

제주항공측은 파손된 장비와 관련 "브레이크가 과열되면서 제동장치가 고장난 것으로 보이며 정확한 이상 장비를 확인하는 중"이라고 주장했다.

제주지방항공청 관제실은 앞서 해당 여객기의 타이어가 파손됐다고 말했다.

kos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