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옥천군·고노헤마치 우정교류 20년…21일 일본서 기념식

송고시간2017-10-02 07:10

(옥천=연합뉴스) 박병기 기자 = 충북 옥천군이 일본 자매도시인 아오모리현(靑森縣) 고노헤마치(五戶町)와 우정을 나눈지 20년째를 맞는다. 기초자치단체간 국제교류치고는 제법 오랜 역사다.

옥천에서 문화체험하는 일본 중학생들 [연합뉴스 자료사진]
옥천에서 문화체험하는 일본 중학생들 [연합뉴스 자료사진]

농촌인 두 지역은 1997년 8월 사과 재배기술 등을 교류하기 위해 자매결연했다. 농업 분야에서 시작된 인연은 이후 청소년·공무원 교류로 확대되면서 20년째 형제의 정을 나누고 있다.

교류가 가장 활발한 분야는 청소년 문화활동이다.

두 지역은 매년 번갈아가면서 중학생을 양 지역에 파견하는데, 그동안 옥천서 284명, 고노헤마치서 217명이 교류했다.

공무원과 민간인 교류도 확대돼 올해까지 253명이 상대지역을 찾아 우정을 나눴다. 일본의 역사교과서 왜곡 사건, 대지진, 신종플루 등으로 4차례 교류가 중단된 것을 제외하면 16년간 끊임없이 교류가 이뤄졌다.

우정 교류 20년을 맞아 두 지역이 성대한 기념식을 준비한다.

이달 21일 고노헤마치에서 열리는 행사에는 김영만 군수 등 옥천군과 군의회, 교육지원청 관계자 17명이 대거 참석한다.

두 지역은 오랜 우정을 더욱 공고히 하자는 의미에서 교류 확대 계획서를 교환하고, 문화공연도 한다.

옥천군 관계자는 "2011년 이후 민간교류가 다소 침체 됐지만, 이번 행사를 계기로 다양한 행정·문화교류를 확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bgi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