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러시아에 패션 한류를…서울시, 모스크바서 패션쇼

송고시간2017-10-02 11:15

자이체프 디자이너 (EPA=연합뉴스)
자이체프 디자이너 (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서울시와 주러시아 한국문화원은 현지시각 2일 오후 6시 러시아 모스크바 롯데호텔에서 '서울-모스크바 365 패션쇼'를 연다고 밝혔다.

'서울 365 패션쇼'는 일상에서 패션을 느낄 수 있도록 하자는 취지로 지난해부터 남산·광화문·청계천 등 서울 시내 곳곳에서 100회 이상 열린 패션문화축제다. 해외에서 열린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행사는 현지 한국문화제 행사의 하나로 진행된다.

'참스'의 강요한 디자이너, '요하닉스'의 김태근 디자이너, '문수권'의 권문수 디자이너가 참여해 다양한 의상으로 런웨이를 꾸민다.

러시아의 대표 디자이너이자 원로 예술인인 자이체프의 의상 20점도 이날 선보인다.

ts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