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전시의회 제233회 임시회 폐회…58건 안건 처리

송고시간2017-09-29 14:59

대전시의회 전경
대전시의회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전=연합뉴스) 정찬욱 기자 = 대전시의회는 29일 제233회 임시회 제4차 본회의를 열어 조례안 35건, 건의안 3건, 결의안 2건, 예산안 3건, 동의안 12건, 승인안·규약안·의견청취 각 1건 등 58건의 안건을 처리하고 폐회했다.

이날 본회의에서 올해 제2회 대전시 추가경정예산안은 기정 예산액보다 4.2% 1천716억2천800만원 증가한 4조2천802억200만원을, 기금운용변경계획안은 11.6%인 1천12억3천800만원 늘어난 9천770억2천500만원을, 시 교육비특별회계는 3.1%인 603억500만원 증가한 2조221억9천800만원을 각각 의결했다.

또 구미경 의원이 대표 발의한 '학교폭력 방지를 위한 소년법 개정 등 정책 개선 촉구 건의안', 전문학 의원의 '옛 충남도청사 부지 매입 촉구 건의안', 황인호 의원의 '무인항공기산업 육성을 위한 관련 규제 완화 촉구 건의안' 등을 의결했다.

정기현 의원이 대표 발의한 '그린아이넷 품질성능 공개검증 및 소프트웨어산업 보호 촉구 결의안', 심현영 의원의 '북한의 제6차 핵실험 및 군사적 도발 행위 규탄 결의안'도 의결, 중앙 부처와 국회 등에 건의할 예정이다.

5분 자유발언에서 박혜련 의원은 '민방위 장비 확보 등 민방위 시설 점검'을, 김동섭 의원은 '공동임대주택 매입 관리방안'을 집행기관에 요구했다.

jchu20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