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나홀로 즐기는 명절…유통업계 '혼추족' 공략 강화

송고시간2017-10-04 10:00

(부산=연합뉴스) 박창수 기자 = 추석 연휴기간 고향을 방문하거나 국외로 여행을 떠나지 않고 나만의 시간을 보내는 이른바 '혼추족'이 늘어나고 있다.

4일 신세계백화점 부산 센텀시티점에 따르면 지난해 추석 연휴기간 30∼40대 미혼 고객 수가 전년보다 62%나 증가했다.

혼추족 선물세트[신세계 제공=연합뉴스]
혼추족 선물세트[신세계 제공=연합뉴스]

원정 고객 수도 같은 기간 72%나 늘었는데 이 가운데 상당수가 나홀로 추석을 보내는 '혼추족'으로 백화점은 분석했다.

올해는 긴 연휴 덕에 혼자서 즐거움을 찾는 고객이 더 늘어날 것으로 백화점 측은 기대하고 있다.

신세계는 이런 추세에 맞춰 1인 쇼핑객을 겨냥한 공간을 마련하고 관련 상품을 잇달아 내놓았다.

지친 몸을 풀 수 있는 스파 공간과 북카페 반디앤루니스 등이 대표적인 1인 쇼핑 공간이다.

지난달 28일 문을 연 생활전문관에서는 가전·가구 등 1인 가구를 위한 상품을 대거 확보했다.

집에서 쉽게 시도할 수 있는 간편식 요리, 미니바를 연출할 수 있는 디저트 제품 등도 진열대 한 코너를 차지했다.

전통주 미니어처와 소포장 선물세트 등 '혼추족'을 위한 상품이 올해 추석 기간 인기를 끌었다.

pc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