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세월호 참사' 이후에도 해양사고 매년 증가…지난해 63%↑

(서울=연합뉴스) 이봉준 기자 = 2014년 세월호 참사 이후에도 해양 사고가 매년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해양수산부가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박완주 의원에 제출한 '해양사고 발생 현황'에 따르면 2014년 1천565건이던 해양 사고가 2016년 2천549건으로 62.8% 급증했다.

[선박 용도별 해양사고 발생 현황] 자료 : 해양수산부

용도
연도
비어선 어 선
여객선* 화물선 유조선 예선 기 타 소계
2014 51 111 51 102 221 536 1,029 1,565
2015 66 115 65 94 401 741 1,621 2,362
2016 65 116 67 77 430 755 1,794 2,549

2014~2016년 해양 사고를 선박별로 보면, 어선이 4천444건으로 가장 많았고, 비 어선 중에서는 화물선 342건, 예선(다른 선박을 밀거나 끌어 이동시키는 선박) 273건, 유조선 183건, 여객선 182건의 순이었다.

특히 비어선 중 자칫 심각한 유류 오염을 야기할 수 있는 유조선 사고가 2014년 51건에서 2016년 67건으로 31.3% 증가했다.

선박별 평균 해양사고 발생률은 여객선이 22.6%로 가장 높았고 화물선 15.3%, 유조선 8.2%, 예선 7.1%, 어선 2.2%의 순이었다.

사고 유형은 기관손상이 1천797건으로 가장 많았고, 그 다음은 해양오염·조타장치 손상·시설물 손상 등 1천113건, 안전·운항 저해 926건, 충돌 624건, 좌초 317건, 화재·폭발 310건이었다.

박 의원은 "세월호 사고 이후에도 해양 사고가 증가하는 사실을 해수부는 무겁게 받아들여야 한다"며 "선박별, 사고 종류별, 해역별, 시간대별 등 여러 각도로 해양 사고를 분석하고 면밀한 예방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했다.

화물선 침몰 사고
화물선 침몰 사고 [제작 조혜인, 최자윤]


j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30 06: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