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추석보다 아덴만 수호가 우선…해군 청해부대 25진 파병(종합)

송고시간2017-09-29 11:40

충무공이순신함 장병 300여명 2018년 3월말까지 임무수행

(부산=연합뉴스) 김재홍 기자 = 열흘 추석연휴를 하루 앞둔 29일 해군 청해부대 25진 충무공이순신함(DDH-Ⅱ 4천400t급) 장병들이 소말리아 아덴만 해역에서 해적퇴치 임무 등을 수행하러 장도에 올랐다.

추석 앞둔 작별 인사
추석 앞둔 작별 인사

(부산=연합뉴스) 김재홍 기자 =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29일 오전 부산 해군작전사령부에 열린 해군 청해부대 25진 충무공이순신함(DDH-Ⅱ 4천400t급) 장병들의 파병 환송식에 참석한 가족들이 장병들을 배웅하고 있다. 2017.9.29
pitbull@yna.co.kr

이날 오전 엄현성 해군참모총장 주관으로 부산 해군작전사령부에서 열린 환송식에는 정진섭 해군 작전사령관 등 주요 지휘관과 파병 장병 가족 등 1천명이 참석해 장병들을 격려했다.

가족들은 단 하루의 연휴도 함께 하지 못하고 임무수행에 나서는 장병들과 뜨겁게 포옹하며 작별의 인사를 나눴다.

파병 떠나는 조카 응원하는 이모부
파병 떠나는 조카 응원하는 이모부

(부산=연합뉴스) 김재홍 기자 =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29일 오전 부산 해군작전사령부에 열린 해군 청해부대 25진 충무공이순신함(DDH-Ⅱ 4천400t급) 장병들의 파병 환송식에 참석한 가족들이 장병들을 배웅하고 있다. 2017.9.29
pitbull@yna.co.kr

대구에서 온 공수부대 예비역 중사 백운학(61) 씨는 "어린 줄만 알았던 내 조카가 파병을 떠난다는 사실에 감회가 새롭다"며 "추석을 함께 할 수는 없어도 이모부가 고향에서 응원하고 있을 테니 임무 완수하고 건강한 모습으로 다시 만나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올해 3월에 임관한 충무공이순신함 통신관 위홍환(24) 소위는 "지난주에 가족들과 시간을 보내고 혼자 환송식에 왔다"며 "나라를 위해 임무를 수행하는 게 그 어떤 일보다 우선"이라고 말했다.

추석 앞두고 파병 청해부대 25진 환송
추석 앞두고 파병 청해부대 25진 환송

(부산=연합뉴스) 김재홍 기자 =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29일 오전 부산 해군작전사령부 연병장에서 해군 청해부대 25진 충무공이순신함(DDH-Ⅱ 4천400t급) 장병들의 파병 환송식이 열리고 있다. 청해부대 25진 장병 300여명은 2018년 3월말까지소말리아 아덴만 해역에서 해적퇴치 임무 등을 수행한다. 2017.9.29
pitbull@yna.co.kr

부대장 김정태 대령(해사 46기)이 이끄는 청해부대 25진은 청해부대 3·7·19진에 이어 이번이 네 번째 파병이다.

청해부대 25진은 승조원을 비롯해 특수전(UDT/SEAL) 요원으로 구성된 검문검색대와 해상작전헬기(LYNX)를 운용하는 항공대와 해병대원으로 구성된 경계대 등 300여명으로 편성됐다.

청해부대 25진은 24진과 임무교대 한 뒤 2018년 3월 말까지 파병임무를 수행한다.

장병들은 선박 호송과 해적퇴치는 물론 연합해군사의 해양안보작전 및 유럽연합(EU) 대해적작전에 참가해 연합작전 수행능력을 선보이고 대한민국 해군의 위상을 높일 예정이다.

청해부대 25진은 파병에 앞서 함 정비 및 전비태세 향상훈련, 부대 주요 직위자의 평화유지활동(PKO) 센터 파견교육, 검문검색대의 대태러훈련 등을 실시했다.

최근에는 해적 의심활동 발생 사례 등을 분석하고 홍해 남부의 후티 반군 활동에 따른 정박 중 테러와 지상 세력에 의한 공격 등 상황별 조치훈련을 강화했다.

엄현성 해군참모총장은 "지금까지 청해부대의 성공적인 작전수행은 부대원 모두가 해군을 대표한다는 사명감으로 헌신한 결과"라며 "완벽하게 임무를 수행해 대한민국의 국격과 우리 해군의 위상을 드높이고 안전하게 복귀해달라"고 당부했다.

2009년 3월 문무대왕함 1진 파병으로 시작된 청해부대는 우리 선박은 물로 외국 함정까지 해적으로부터 보호하고 호송하는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

pitbul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