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각국 공항서 체크인시스템 한때 오류…대한항공 등 승객 혼선

소프트웨어 '아마데우스' 네트워크 문제…"복구 끝나 지금은 정상"

(서울=연합뉴스) 신유리 기자 = 대한항공을 포함해 주요 항공사의 체크인 시스템에서 한때 오류가 발생해 인천공항 등 각국 공항에서 혼선을 빚었다.

28일(이하 현지시간) 미 CNN 방송 등에 따르면 각국 주요 도시의 공항에서 항공사 체크인 소프트웨어인 아마데우스(Amadeus)가 이날 일시적 오류를 일으켜 승객 접수와 수화물 처리 등이 최소 수십분 간 중단됐다.

현재까지 오류가 확인된 항공사는 대한항공, 에어프랑스, 사우스웨스트, 차이나에어, 콴타스, 루프트한자, 브리티시에어웨이즈 등이다.

이에 따라 인천공항을 포함해 도쿄 하네다, 파리 샤를드골, 취리히, 프랑크푸르트, 런던 히드로·개트윅 등에서 혼잡이 빚어졌다.

이 때문에 수십만 명의 승객이 피해를 본 것으로 추정된다.

서울의 한 승객은 트위터에 "인천공항에서 대한항공의 시스템이 다운됐다"면서 "여러 대의 항공기가 연착되고 있다. 추석 연휴에 대한항공에는 좋지 않은 일로 보인다"고 썼다.

콴타스 항공 대변인은 "승객 체크인 시스템인 아마데우스가 작동을 멈췄다가 현재 복구됐다"면서 "체크인도 조속히 재개됐다"고 말했다.

아마데우스 측은 "네트워크 문제"로 차질을 빚었다고 밝히고 체크인 시스템이 미국 동부 시간으로 오전 9시 30분 현재 복구됐다고 설명했다.

체크인 시스템은 인터넷 브라우저와 모바일 앱에서도 오류를 일으키면서 영국 공항에서는 승객들이 두 시간 가까이 대기한 것으로 전해졌다.

연휴 여행객으로 붐비는 인천공항
연휴 여행객으로 붐비는 인천공항이 사진은 기사내용과 직접적인 관계가 없습니다. [영종도=연합뉴스 자료사진]

newglas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9 09: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