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홍준표 "MB정부 수사는 노무현 죽음에 대한 정치보복쇼"

송고시간2017-09-29 09:11

"5년도 남지 않은 좌파정권이 대한민국 70년 부정"

생각에 잠긴 홍준표 대표
생각에 잠긴 홍준표 대표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지난 27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추석 민생점검회의에서 생각에 잠겨 있다. jjaeck9@yna.co.kr

(서울=연합뉴스) 정윤섭 기자 =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는 29일 "최근 여권에서 검찰을 앞세워 벌이는 MB(이명박) 정부에 대한 수사는 노무현 죽음에 대한 정치보복 쇼에 불과하다"고 주장했다.

홍준표 "MB정부 수사는 노무현 죽음에 대한 정치보복쇼" - 1

홍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문재인 정부의 적폐청산 작업과 관련해 "5년도 남지 않은 좌파정권이 앞서간 대한민국 70년을 모두 부정하고 나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전날 이명박 전 대통령이 재임 시절 국가정보원의 정치댓글 사건과 선거개입 의혹 등에 대해 "적폐청산의 퇴행적 시도는 국익을 해칠 뿐 아니라 결국 성공하지도 못할 것"이라고 말한 데 이어 제1야당 대표가 여권의 적폐청산 드라이브를 좌우 이념적 스펙트럼을 들어 비판하고 나선 것이다.

홍 대표는 "5·18 재수사로 전두환·노태우 부정, 박정희 기념우표 발행 취소와 새마을 예산 대폭 축소로 박정희 부정, 건국절 논란으로 이승만 부정 등 앞서간 우파정권을 모두 부정하고 자신들의 좌파정권만 정당하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5천만 국민이 핵 인질이 되어있는 엄중한 안보 상황에서 박근혜 정권에 이어 그 앞 정권에 대한 정치보복에만 여념이 없는 것은 참으로 추석 연휴를 앞둔 국민을 불안하게 한다"고 밝혔다.

이어 "앞서간 정권의 공과는 역사의 판단에 맡기고 대한민국의 미래를 열어가는 국민을 위한 정부는 될 수 없는 것인가"라며 "정치보복에 혈안이 된 친북 좌파 정권에 나라를 맡긴 국민은 정말로 불안한 나날을 보내고 있다. 추석 연휴 만이라도 편안하게 보낼 수 있도록 자중했으면 한다"고 촉구했다.

jamin7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