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SKC, 울산 중소기업 신소재 기술개발·사업화 돕는다

(서울=연합뉴스) 김동현 기자 = SKC는 29일 울산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울산대학교, 울산과학기술원, 울산창조경제혁신센터, 울산테크노파크, 선보엔젤파트너스 등 5개 기관과 '울산 지역 신소재 개발 기술 플랫폼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들 기관은 지역 내 창업과 벤처·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생태계를 조성하고 소재 관련 분야 연구개발과 기술사업화 활성화 환경을 마련할 계획이다.

울산창조경제혁신센터는 창업 보육과 사업화를 지원하고 울산대와 울산과학기술원은 기술인력과 수요기술을 발굴한다.

울산테크노파크는 연구개발 기반 사업화를 돕고 선보엔젤파트너스는 창업팀 발굴과 육성, 초기투자 등을 지원한다.

SKC는 소재 전문기업의 강점을 살려 연구개발 단계에서 신소재 분석과 컨설팅을 제공하고 연구시설을 공유한다.

지원대상 기업의 사업화가 성공할 수 있도록 SKC의 사업과 연계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SKC의 해외 네트워크를 활용할 수 있도록 돕는다. 필요하면 SKC의 특허도 공개할 방침이다.

SKC는 참여기관 추천과 공모전 등을 통해 지원대상 기업 10여 곳을 선정할 계획이다.

blueke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9 08: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