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제 에너지 거래 중심도시 꿈꾸다…울산, 트레이딩 연구 집중

송고시간2017-10-03 09:00

에너지 시장 조사연구와 전문인력 약성, 국제 트레이딩 콘퍼런스 24일 개최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울산시가 동북아 오일허브의 물류거래 활성화를 위해 국제 에너지 트레이딩 연구센터 지원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올해 3년째인 이 사업은 울산과학기술원(UNIST) 융합경영대학원이 추진하고 있다.

2015년부터 7년간 14억원을 지원해 국제 에너지 시장 조사·연구와 트레이더 양성 등 동북아 오일허브의 성공 추진을 뒷받침하기 위한 다양한 사업을 펼치고 있다.

울산항 동북아 오일허브 조감도
울산항 동북아 오일허브 조감도

(울산=연합뉴스) 정부가 조성 중인 울산항 동북아 오일허브 조감도. 액체화물 처리량 세계 4위 항만인 울산항이 동북아 오일허브로 조성되면 세계적인 석유 거래 중심지로 도약할 것으로 기대된다. 2015.3.23 << 울산지방해양수산청 >>
hkm@yna.co.kr

먼저 동북아 오일허브 사업은 현재 한국석유공사와 울산항만공사가 주축이 돼 울산신항 일대 탱크터미널 조성 공사를 하고 있다.

또 국제 에너지 트레이딩 연구센터를 지원, 석유 물류 거래와 관련한 조사·연구와 전문인력을 양성하고 있다.

그동안 국제 석유 거래시장 분석, 트레이딩 기업 현황과 인적자원 데이터 구축 등을 수행했다.

또 모의 트레이딩 프로그램 개발, 한국형 기준가격 개발 등 에너지 트레이딩 분야를 중점적으로 심층 연구해 왔다.

지금까지 배출한 석사학위 과정 트레이딩 전문가 19명은 석유·원자재 관련 기업과 공공기관에 진출했다.

석유거래 관련 재직자를 위한 단기 과정도 운영하는 등 오일허브 물류거래 활성화를 위한 인적기반을 구축하고 있다.

울산과학기술원(UNIST) 전경
울산과학기술원(UNIST) 전경

[UNIST 제공=연합뉴스]

특히, 올해 8월 UNIST에서 열린 오일 트레이딩 경진대회에 전국 대학·대학원생 80명이 참가해 다양한 첨단 트레이딩 기법을 소개하고 트레이더 양성의 중요성을 홍보하는 효과를 거뒀다.

시는 이 행사를 아시아를 대표하는 트레이딩 대회로 발전시켜 울산이 트레이딩 교육·연구의 핵심 역할을 하도록 할 계획이다.

오는 24일 국내외 저명한 에너지 전문가를 초청해 '기술 혁신과 에너지 상품 시장'이라는 주제로 '2017 국제 트레이딩 콘퍼런스'도 연다.

콘퍼런스에서 석유산업 산학연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산업 환경 변화에 따른 에너지 시장을 전망하는 등 동북아 오일허브 발전전략을 논의한다.

동북아 오일허브 조성되는 울산항
동북아 오일허브 조성되는 울산항

(울산=연합뉴스) 이상현 기자 = 국가 에너지산업의 지도를 바꿀 동북아 오일허브 사업이 울산에서 본격화하고 있다. 사진은 동북아 오일허브가 조성될 울산항 전경. 2014.12.25
leeyoo@yna.co.kr

동북아 오일허브 울산 사업은 2010년부터 2026년까지 울산항 신항 일대 1조9천235억원을 들여 울산을 세계 석유 물류의 중심지로 육성하고, 금융허브로 만들겠다는 프로젝트다.

시 관계자는 3일 "국제 에너지 트레이딩 연구센터 지원으로 저변이 취약한 에너지 물류와 금융산업 기반을 개선하고 동북아 오일허브 석유거래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yo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