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찰 전남테크노파크 압수수색…태양광발전 특혜 의혹

송고시간2017-09-28 21:40

(순천=연합뉴스) 형민우 기자 = 경찰이 태양광발전 임대사업 추진과정에서 특혜 의혹이 불거진 전남테크노파크에 대해 압수수색을 했다.

순천경찰서
순천경찰서

[자료]

28일 전남 순천경찰서에 따르면 경찰은 27일 태양광발전 임대사업 업체에 특혜를 준 혐의(업무상 배임)로 전남테크노파크 A원장과 B단장 등 3명에 대해 압수수색을 벌였다.

경찰은 전남테크노파크와 A 원장의 자택 등에서 컴퓨터 하드 디스크와 서류 등을 압수해 분석에 들어갔다.

경찰은 전남테크노파크가 태양광발전 임대사업을 추진하면서 2MW급이었던 입찰 공고문의 발전 용량을 낙찰업체와 계약 당시 4MW로 크게 늘려 업체에 특혜를 준 것으로 보고 있다.

전남테크노파크 노조도 지난 8월 행정 절차의 문제점을 지적하며 민간기업 특혜 의혹을 제기했다.

경찰은 압수물을 분석하는 한편, 추석 연휴가 끝나면 A 원장 등 관계자들을 소환해 조사할 계획이다.

전남테크노파크는 지난해부터 재단 수익사업으로 태양광발전 임대사업을 추진하기로 하고 한 업체를 우선협상 대상자로 선정했다.

minu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