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터키, 이라크 쿠르드지역 여행 경보…항공편 중단 가능성

송고시간2017-09-28 20:03

터키영사관 "이라크 당국, KRG 지역 항공편 중단 예고"

활주로에 서 있는 터키항공 항공기
활주로에 서 있는 터키항공 항공기

[EPA=연합뉴스]

(이스탄불=연합뉴스) 하채림 특파원 = 이라크 쿠르드자치정부(KRG)의 분리·독립 투표 강행에 반발한 터키가 KRG 지역으로 여행에 주의하라고 자국민에 당부했다.

터키 외교부는 27일(현지시간) 이라크 쿠르드자치지역을 대상으로 '여행 경보'를 발령했다.

여행 주의 지역은 KRG가 관할하는 아르빌, 도후크, 술라이마니야 등 3개 주(州)다.

터키 외교부의 여행 경보에 앞서 아르빌 주재 터키영사관은 소셜미디어 계정에 "이라크 민간항공청이 29일 오후 6시부터 아르빌과 술라이마니야 출·도착 항공편이 중단된다고 발표했다"고 밝혔다.

터키영사관은 "이 경우 이들 세 도시를 오가는 터키항공, 아틀라스글로벌, 페가수스 항공편이 운항할 수 없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나 같은날 터키 국적항공사인 터키항공은 이라크 북부를 오가는 모든 항공편이 예정대로 운항될 것이라고 발표했다.

28일 오후 현재 터키항공 웹사이트와 콜센터를 통해 아르빌행 항공편이 정상적으로 판매 중이다.

tr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