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추석 제사용품 소비자상담 3년간 2천건…피해구제는 단 43건"

송고시간2017-09-29 05:00

정재호, 한국소비자원 자료 분석…"과일 상담이 가장 많아"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추석 제사용품과 관련한 소비자상담이 지난 3년간 2천 건 넘게 접수됐지만, 피해구제는 거의 이뤄지지 않았다는 지적이 나왔다.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정재호 의원은 29일 한국소비자원으로부터 받은 '소비자상담 및 피해구제 현황자료'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정 의원에 따르면 2014년부터 지난해까지 3년간 단순 문의를 제외한 추석 제사용품 관련 소비자상담 건수는 2천19건으로 집계됐지만, 이 가운데 피해구제가 이뤄진 것은 43건에 불과했다.

신청 이유별로 보면 품질·AS 관련 문의가 1천105건 접수됐지만, 피해구제는 19건만 이뤄졌다.

이 외에도 계약 관련 495건, 안전 관련 116건, 부당행위 관련 134건 등 상담 건수는 100건을 훌쩍 넘지만, 각각의 피해구제는 15건, 6건, 2건으로 구제율이 현저히 낮았다.

"추석 제사용품 소비자상담 3년간 2천건…피해구제는 단 43건" - 1

품목별 상담 건수를 보면 과일류(880건), 고기류(424건), 어패류(284건), 채소류(124건) 등의 순으로 집계됐다.

이 가운데 핵심 제사용품인 과일에 대한 상담은 880건 가운데 17건만 구제돼, 2%도 되지 않는 구제율을 기록했다고 정 의원은 전했다.

정 의원은 "소비자들의 제사용품 관련 문의가 꾸준히 빗발쳐 왔는데도 이에 대한 구제율은 너무나 미미한 수준"이라며 "소비자원은 소비자들의 피해구제를 위해 사전 예방 대책과 함께 구제율을 높일 방안을 모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추석 제사용품 소비자상담 3년간 2천건…피해구제는 단 43건" - 2

hysu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