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경남도, 청와대에 '대통령 공약' 조기 추진 건의

(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경남도는 28일 도청을 방문한 황태규 청와대 균형발전비서관에 대통령 지역공약과 현안사업 조기 추진을 건의했다.

손잡은 경남도-청와대 비서관
손잡은 경남도-청와대 비서관(창원=연합뉴스) 28일 경남도를 방문한 황태규 청와대 균형발전비서관(앞줄 왼쪽에서 두 번째)과 한경호 경남지사 권한대행(앞줄 가운데)이 간담회를 열고 나서 손을 잡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2017.9.28 [경남도 제공=연합뉴스]

도는 대통령 지역공약을 총괄 조정하는 황 비서관이 이날 오중기 선임행정관, 대통령 직속 지역발전위원회 관계자들과 함께 도청을 방문해 지역공약 추진 간담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도는 사천·진주 우주항공산업 메카 육성, 창원 기계산업 정보통신기술(ICT) 융·복합화 등 미래산업 육성, 김천∼거체 KTX 조기 착공, 진주 혁신도시 산학연 클러스터 활성화 지원 등 8개 대통령 지역공약과 국정과제인 가야문화권 조사·연구 및 정비사업을 조속하게 추진할 수 있도록 지원을 건의했다.

한경호 지사 권한대행은 "경남 주요 현안과 장기 비전이 대통령 지역공약에 거의 포함됐다"며 "공약별 세부사업에 대한 우선순위 선정과 핵심사업을 발굴해 이행전략을 수립했다"며 그동안 추진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대통령 지역공약과 국정과제를 추진하기 위한 민관협의체를 구성했다"며 "추석 연휴 이후 민관위원들이 워크숍을 개최해 세부과제를 다듬고 추진동력을 높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앞서 한 권한대행은 지난달 말에도 청와대를 방문해 황 비서관과 면담해 이러한 건의사항을 전달한 바 있다.

황 비서관은 "경남도가 지역공약과 국정과제를 체계적으로 정리를 잘한 것 같다"며 "건의 내용이 추진되도록 잘 살피겠다"고 화답했다.

황 비서관과 지역발전위원회는 대통령 지역공약 등과 관련해 지자체 의견을 수렴하려고 광역시·도를 순회방문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b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8 17:0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