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류원조, 백제를 만나다'…제63회 백제문화제 개막

내달 5일까지 공주·부여 일원서 다채로운 행사 진행

(공주=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제63회 백제문화제가 '한류원조, 백제를 만나다'라는 주제로 28일 개막했다.

백제문화제 백제 혼불 채화식 [공주시 제공=연합뉴스]
백제문화제 백제 혼불 채화식 [공주시 제공=연합뉴스]

다음 달 5일까지 여드레간 충남 공주와 부여 일원에서 펼치는 이 행사는 이날 오전 9시 공주시 정지산 천제단 '백제 혼불 채화'로 막을 올렸다.

올해 백제문화제에서는 수상공연 '웅진판타지아', 대백제의 혼 웅진성 퍼레이드, 대백제 교류왕국 퍼레이드, 역사문화 체험 '백제 고을 고마촌', 백제 등불 향연, 공주 캐릭터 페어 등을 선보인다.

개막 첫날인 28일에는 웅진 백제왕 숭덕전 준공식과 웅진백제4대왕 추모제를 비롯해 무령왕 헌공다례와 한일 친선교류차회, 공주 이야기축제, 다리 위의 향연 등이 진행됐다.

유네스코 세계유산 공산성 성안마을에 자리 잡은 백제 고을 고마촌과 올해 첫선을 보이는 백제미마지 테마촌 등지에는 관광객의 발길이 이어졌다.

오후 7시에는 공주 금강신관공원 주 무대에서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2주년 기념 축하쇼가 열린다.

29일엔 제63회 백제문화제 정식 개막식이 준비돼 있다. 여자친구, 브로맨스의 축하공연을 비롯해 중부권 최대 멀티미디어 한화 불꽃쇼를 선보일 예정이다.

walde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8 14: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