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민 59% '세종시 행정수도 기능 부여'에 긍정적"

송고시간2017-09-28 10:51

국민 1천12명 대상 설문조사 결과…'행정수도 개헌안'도 절반 이상 찬성

(세종=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세종시 행정수도 기능 부여에 다수 국민이 긍정적인 입장을 보인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28일 발표됐다.

정부세종청사를 중심으로 한 세종시 행정중심복합도시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정부세종청사를 중심으로 한 세종시 행정중심복합도시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28일 세종시에 따르면 시의 의뢰를 받은 윈지코리아컨설팅이 지난 8∼10일 성인 1천12명을 상대로 한 국민 인식조사 결과 '행정중심복합도시로 건설 중인 세종시에 행정수도 기능을 부여하는 것에 대해 바람직하다고 생각하느냐'는 질의에 매우 그렇다 36.1%, 대체로 그렇다 22.5% 등 긍정적인 응답이 58.9%로 나타났다.

보통이다 20.4%, 그렇지 않다 11.3%, 전혀 그렇지 않다 9.7% 등이었다.

수도권 긍정 응답 비율은 서울 50.7%, 경기·인천 52.8%로 각각 조사돼, 그간 상대적으로 부정적이었던 수도권 국민 인식이 개선된 것으로 분석됐다.

'세종시가 행정수도로 건설되면 국가균형발전과 자치분권 강화에 도움이 될 것인가'에 대한 질문에는 긍정 58.8%, 부정 22.0%로 답했다.

'헌법에 행정수도 추진의 법적 근거를 마련하는 것'에 대해선 찬성이 54.5%로, 반대 25.1%보다 두 배 이상 높았다.

국회의원을 상대로도 같은 조사가 이뤄졌다. 5∼24일 국회의원 299명 중 105명이 전화면접 조사에 참여해 35.1%의 응답률을 보였다.

세종시 행정수도 기능 부여에 대해 국회의원들은 긍정 59.0%로, 부정 13.3%를 압도했다.

헌법에 행정수도 추진 법적 근거를 마련하는 것에 대해선 찬성 42.9%, 반대 27.6%로 나왔다.

잘 모르겠다는 응답도 29.5%로 나타나, 국회의원 열 명 중 세 명 정도는 판단을 유보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춘희 시장은 "세종시 행정수도 완성에 대한 국민 인식이 우호적인데, 특히 수도권 여론이 호전됐다는 점이 고무적"이라며 "개헌을 통한 세종시 행정수도 완성 공감대를 높일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이번 설문조사는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3.08% 포인트다.

walde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