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감정인식 가능' 휴머노이드 로봇 '페퍼' 10월 국내 상륙

송고시간2017-09-28 09:31

LG유플러스, 페퍼서 AI플랫폼 첫선…통신·금융·서점서 시범운영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감정인식이 가능한 휴머노이드 소셜 로봇 '페퍼'가 다음 달 국내에 상륙한다.

LG유플러스는 일본 소프트뱅크로보틱스가 개발한 인공지능 로봇 페퍼를 10월 11일부터 자사 플래그십 매장을 포함해 금융, 서점, 의료 등 분야에 도입, 시범운영에 나선다고 28일 밝혔다.

페퍼에는 LG유플러스가 자체 개발한 AI플랫폼이 최초로 탑재돼 인사, 날씨, 지식검색 등 다양한 분야의 대화 및 맞춤형 상품추천 기능을 제공한다.

다른 통신사들이 별도의 스피커를 통해 AI 서비스를 선보인 것과 달리 LG유플러스는 AI플랫폼을 로봇을 통해 처음으로 공개하게 됐다.

LG유플러스는 페퍼를 분당 고객감동 플래그십 매장에 전시해 1년간 시범운영에 들어간다.

LG유플러스 AI디바이스담당 송대원 상무는 "통신사의 인공지능 기술이 페퍼에 적용되는 것은 국내 최초"라며 "다양한 산업 분야를 대표하는 회사들이 참여하는 만큼 앞으로 서비스 활용도가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LG유플러스의 AI플랫폼이 탑재된 페퍼는 우리은행, 교보문고, 가천대 길병원, 롯데백화점, 이마트 등에도 설치된다.

우리은행은 본점 영업부, 명동금융센터, 여의도금융센터에 페퍼를 전시하고 창구 안내, 상품추천 등을 맡긴다. 교보문고는 서점업계 최초로 합정점에서 페퍼를 이용한 앱 소개, 도서 추천 등 기능을 선보인다.

가천대 길병원에서는 본관 로비와 인공지능 암센터에 페퍼를 배치해 환자 응대와 건강정보를 제공하고 향후 무균실, 중환자실 등 일반인 접근이 어려운 병실에 배치해 환자들의 감성까지 보살필 예정이다.

롯데백화점은 10월 1일부터 페퍼를 전시하고 개점행사에 페퍼를 참여시킨다.

이마트는 다음 달 17일부터 스타필드 고양 토이킹덤에서 페퍼를 활용한 로봇 도우미 서비스를 선보인다.

인공지능 로봇 페퍼, LG유플러스 제공
인공지능 로봇 페퍼, LG유플러스 제공

srch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