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도봉 무수골 노후주택 정비 빨라질듯…개별 필지 개발로 변경

강남 파르나스타워에 공공도서관·공연장
광운대역 역세권기능 강화…월계동 지구단위계획 재정비
도봉구 무수골 일대
도봉구 무수골 일대[서울시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초롱 기자 = 서울 도봉구 무수골의 노후주택 정비가 빨라질 것으로 보인다.

서울시는 지난 27일 열린 제15차 도시·건축 공동위원회에서 도봉동 427·435번지 일대(8만2천416㎡)에 대한 '도봉무수골 지구단위계획(주거환경개선 정비계획) 결정안'을 수정 가결했다고 28일 밝혔다.

도봉무수골은 2003년 개발제한구역에서 해제된 뒤 2008년 재정비를 위한 지구단위계획이 결정됐으나 획지 계획이 대규모로 세워진 탓에 노후·불량 주택 정비가 늦어졌다.

대규모 획지 개발에서 개별 필지 개발로 지구단위계획이 변경돼 노후·불량주택의 조속한 정비가 가능해졌다고 서울시는 설명했다.

노원구 월계동 380-1번지 일대(2만6천414㎡)의 월계생활권 중심 지구단위계획은 재정비됐다.

실현 가능성이 낮은 공동개발 계획을 완화하고, 오랫동안 집행되지 않은 도시계획시설을 폐지했다. 이에 따라 주민들이 개별적으로 개발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

서울 지하철 1호선 광운대역의 역세권기능을 강화하고, 광운대 캠퍼스타운 조성 계획과 연계해 청년창업지원 기능을 할 수 있도록 권장용도계획은 기존의 음식점·제과점 등에서 사무소·직업훈련소·학원 등으로 변경했다.

서울 강남구 파르나스타워 1층에 공공도서관과 공연장이 들어선다.

도시·건축 공동위원회에선 삼성동 파르나스타워 꼭대기의 관망탑·전시장 용도를 폐지하고 1층에 공연장·도서관(303㎡)을 만드는 '한국종합무역센터 남측 특별계획구역 세부 개발 계획안'이 조건부 가결됐다.

도서관·공연장 마련은 파르나스호텔 측에서 제안한 것이다. 호텔 측은 홀로그램·로비 콘서트 공연장을 계획하고 있다.

서울시는 파르나스타워 1층 공간의 공공성을 확보할 수 있는 구체적 프로그램을 마련하거나, 2∼3층에 다른 공공성 있는 시설을 들이는 경우 건축허가를 변경할 수 있도록 했다.

미집행 학교시설이 폐지되는 잠원동 66-2 일대
미집행 학교시설이 폐지되는 잠원동 66-2 일대[서울시 제공]

학교 부지로 정해져 있었으나 34년간 학교 설립수요가 없었던 서초구 잠원동 66-2 일대(1만3천177㎡)는 개발할 수 있게 됐다.

경원중학교와 잠원동아아파트 사이에 있는 이 지역에는 현재 옥외 골프연습장 등이 들어와 있다. 아직 구체적 개발 계획이 없어 서울시는 용적률, 높이, 교통처리계획 등 특별계획구역 지침을 마련했다.

chopar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8 09: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