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장애인고용공단-삼정KPMG, 장애인표준사업장 설립 협약

송고시간2017-09-28 10:30

장애인고용공단-삼정KPMG, 장애인표준사업장 설립 협약 - 1

(서울=연합뉴스) 김범수 기자 =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삼정KPMG는 28일 역삼동 삼정KPMG 본사 회의실에서 삼정KPMG 김교태 대표이사, 공단 박승규 이사장 등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자회사형 장애인표준사업장 설립 협약식'을 열었다.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은 장애인 의무고용 사업주(모회사)가 장애인 고용 요건을 갖춘 자회사를 설립하면 자회사가 고용한 장애인을 모회사가 고용한 것으로간주해 고용률에 산입하고 부담금을 감면해주는 제도이다.

삼정KPMG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인쇄와 카페, 건강보조인 직무에 총 18명의 장애인 근로자를 채용할 계획이다.

지난 2008년 도입된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제도는 올해 8월말 기준으로 LG, 삼성, 포스코 등 54개 기업이 운영중이며, 고용 장애인 수는 총 2천512명(중증 1천708명)에 달한다.

bums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