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내 최대 1천700개 객실 호텔플렉스 용산에 문 연다

송고시간2017-09-27 11:02

4개 브랜드 모인 서울드래곤시티, 다음 달 1일 오픈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국내 최대 규모 1천700개 객실을 가진 호텔플렉스 서울드래곤시티가 다음달 1일 개관한다.

지상 최대 40층 규모의 세 개 타워 안에 아코르호텔 계열의 호텔 네 개가 들어서는 호텔플렉스 형태로, 국내에 호텔플렉스가 생기는 것은 처음이다.

아코르호텔 그룹의 럭셔리 호텔 브랜드로 국내에 처음 진출하는 그랜드 머큐어(202실) 외에도 노보텔 스위트(286실), 노보텔(621실), 이비스 스타일(591실)로 구성됐다.

서울드래곤시티[서울드래곤시티 제공]
서울드래곤시티[서울드래곤시티 제공]

1천700개에 이르는 객실 외에도 서울드래곤시티는 4천900명까지 수용할 수 있는 컨벤션 시설을 갖췄다.

세미나·비즈니스 미팅·예식과 연회·회갑연 등 행사장소로 활용할 수 있는 미팅룸 17개, 그랜드 볼룸 2개, 프라이빗 다이닝 룸 8개 등이 마련됐다.

총 6개의 레스토랑과 바가 있으며 세 개 타워 중 두 개의 상단을 잇는 4층 규모 스카이 브릿지인 '스카이킹덤'에도 5개의 식음료 공간이 갖춰졌다.

서울드래곤시티는 서로 다른 네 개의 호텔이 가진 장점을 활용해 개별·단체여행객, 개인·가족여행객, 단기·중장기투숙객 등 모든 종류의 여행객을 공략할 예정이다.

다만 호텔 내 식음료 시설과 스카이킹덤은 내국인 고객에 더 집중한다.

아울러 아이파크몰·신라아이파크면세점·CGV용산아이파크몰·국립중앙박물관 등 앞으로 발전 가능성이 큰 용산 지역 내의 여러 관광 인프라와 협업할 예정이다.

dy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