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라크 쿠르드정부 수반 "독립투표 승리" 선언

송고시간2017-09-27 05:31

찬성표 92% 육박…중앙정부에 독립국가 수립 협상 제안

이라크 쿠르드정부 수반 "독립투표 승리" 선언
이라크 쿠르드정부 수반 "독립투표 승리" 선언

(아르빌<이라크> EPA=연합뉴스) 마수드 바르자니 이라크 쿠르드자치정부(KRG) 수반은 26일(현지시간) 분리독립 찬반투표에서 찬성표가 압도적이었다면서 승리했다고 선언했다. 바르자니 수반은 이날 밤 방송으로 중계된 연설에서 "쿠르디스탄(쿠르드족이 수립하기 원하는 독립국가 명칭) 국민의 의지는 꺾이지 않았다"며 "독립을 향한 여러분의 찬성투표로 새로운 시대에 접어들었다"고 말했다. 사진은 KRG 분리독립 투표가 실시된 25일 아르빌에서 쿠르드계 주민들이 거리로 쏟아져 나와 KRG 깃발을 흔들며 환호하는 모습. lkm@yna.co.kr

마수드 바르자니 KRG 수반[EPA=연합뉴스자료사진]
마수드 바르자니 KRG 수반[EPA=연합뉴스자료사진]

(테헤란=연합뉴스) 강훈상 특파원 = 마수드 바르자니 이라크 쿠르드자치정부(KRG) 자치정부 수반은 26일(현지시간) 분리·독립 찬반투표에서 찬성표가 압도적이었다면서 승리했다고 선언했다.

바르자니 수반은 이날 밤 방송으로 중계된 연설에서 "쿠르디스탄(쿠르드족이 수립하기 원하는 독립국가 명칭) 국민의 의지는 꺾이지 않았다"며 "독립을 향한 여러분의 찬성투표로 새로운 시대에 접어들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하이데르 알아바디 이라크 총리에게 KRG의 독립국가 수립을 위한 협상을 시작하자고 제안했다.

KRG의 집권당인 쿠르드민주당(KDP)에 따르면 25일 투표에서 유효표 중 찬성표는 91.8%로 집계됐다. KDP는 투표율이 77.8%라고 발표했다.

앞서 KRG의 선거관리 위원회는 25일 투표율이 72.2%라고 집계했다.

[그래픽] 이라크 쿠르드자치정부 수반 "독립투표 승리" 선언
[그래픽] 이라크 쿠르드자치정부 수반 "독립투표 승리" 선언

알아바디 이라크 총리는 26일 KRG의 투표 강행에 대해 "위헌적 투표인만큼 KRG와 협상하는 일은 없을 것"이라며 "이라크의 통합과 주권을 놓고 타협하지 않겠다"고 협상 가능성을 일축했다.

이라크 중앙정부는 또 KRG의 수도격인 아르빌과 술레이마니아 국제공항의 통제권한을 29일 오후 6시까지 중앙정부에 넘기지 않으면 공항을 폐쇄하겠다고 통보했다.

알아바디 총리는 이날 내각 회의에서 "KRG 자치지역의 모든 원유 판매 수익은 중앙정부로 귀속돼야 한다"면서 KRG의 독자적인 원유 거래를 경고했다.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도 26일 KRG와 통하는 육상 국경과 영공 통과 금지를 검토하고, 송유관과 교역도 중단할 수 있다고 압박했다.

이라크와 터키군은 KRG 자치지역과 인접한 국경지대에서 합동 군사훈련을 실시했다.

쿠르드자치정부 깃발을 흔드는 쿠르드 주민들[AFP=연합뉴스자료사진]
쿠르드자치정부 깃발을 흔드는 쿠르드 주민들[AFP=연합뉴스자료사진]

hsk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