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고객정보 해킹' 美에퀴팩스 리처드 스미스 CEO 사임

"새로운 리더십이 회사 이해에 최선이라고 믿는다"
사임 밝힌 리처드 스미스 에퀴팩스 CEO
[AP=연합뉴스]
사임 밝힌 리처드 스미스 에퀴팩스 CEO [AP=연합뉴스]

(뉴욕=연합뉴스) 이귀원 특파원 = 미국 신용정보 업체 에퀴팩스의 리처드 스미스 최고경영자(CEO)가 해킹으로 대규모 고객정보가 털린 데 대해 책임을 지고 26일(현지시간) 사퇴를 발표했다.

AFP통신 등에 따르면 스미스 CEO는 이날 "중대한 시점에서 새로운 리더십을 맞이하는 것이 회사의 이해에 최선이라고 믿는다"고 사퇴의 변을 밝혔다.

스미스 CEO는 2005년부터 에퀴팩스를 이끌어왔다. CEO에서 사퇴했지만 새 경영진이 구성될 때까지 무보수 자문역을 맡을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다음 달 3일 미 상원 은행위원회에 출석해 이번 해킹 사태와 관련해 증언할 예정이다.

그는 최근 해킹에 따른 대규모 고객정보 유출과 관련해 "분명히 실망스러운 사건"이라면서 "이로 인한 우려와 좌절감에 대해 개인과 법인 고객들에게 사과한다"고 밝힌 바 있다.

스미스 CEO 사퇴에 따라 폴리노 두 레고 바로스 이사가 대행을 맡는다.

에퀴팩스는 지난 5월 중순부터 7월까지 해킹 피해로 1억4천300만 명의 개인 정보가 유출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lkw777@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6 23:0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