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브라질에 신선배 수출…국산 과일 최초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국산 과일 배가 브라질에 수출된다.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배가 우리나라 과일류 중 최초로 브라질에 수출된다고 26일 밝혔다.

그동안 남미 지역은 수출 통관이 쉽지 않고 원거리 수송에 따른 물류비 등으로 가격 경쟁력이 약해 수출실적이 전무했다.

농식품부는 과일 업계의 숙원사업 해결을 위해 2004년부터 브라질 정부와 수십 차례 검역회의, 농업장관회담 등을 통해 노력했으며 지난 2월 협상이 타결됐다고 설명했다.

첫 수출은 시범적인 성격으로 26일 울산원예농협의 배 1컨테이너 물량이 선적됐다. 다음 달 11일에는 나주배원예농협 신고배가 선적된다.

본격적인 수출은 다음 달 이후 이뤄진다.

우리나라 배는 우수한 품질을 바탕으로 작년 한 해 6천5백만 달러어치 수출됐지만, 수출 지역은 대만과 미국 등 일부 시장에 편중돼 있었다.

백진석 aT 식품수출이사는 "브라질로의 배 수출은 과잉생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의 판로개척에 기여한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브라질을 시작으로 멕시코, 페루 등 중남미시장 확대에도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국 배 브라질 첫 수출 기념 행사 [aT 제공]
한국 배 브라질 첫 수출 기념 행사 [aT 제공]

doub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6 16:5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