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식약처, 중국서 밀수한 생리대 104개 품목 무더기 회수

(서울=연합뉴스) 신재우 기자 =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생리대 제조업체인 한국다이퍼(전남 영암군 삼호읍 소재)가 중국에서 밀수한 생리대 104개 품목에 대해 판매금지 명령을 내리고 회수 조치했다고 26일 밝혔다.

한국다이퍼는 중국에서 완제품 형태의 생리대를 밀수한 후 대부분을 중국, 베트남 등으로 재수출하고, 일부에는 '굿데이울트라슬림대형', '데이키토궁가프리미엄대형' 등의 상표를 붙여 국내시장에 유통한 것으로 나타났다.

식약처는 정확한 국내 유통 물량을 파악 중이다.

식약처는 이 회사가 국내에서 제조한 '육심원울트라슬림중형생리대' 등 23개 제품은 정상적으로 유통된다고 밝혔다.

이 사진은 기사 본문과 직접 관련 없음. [게티이미지뱅크 제공]
이 사진은 기사 본문과 직접 관련 없음. [게티이미지뱅크 제공]


withwit@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6 15:4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