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2017 전국문학인 제주포럼 내달 13∼15일 첫 개최

국내외 초대작가·평론가 50여명 참여…토론·강연·문학콘서트 이어져

(제주=연합뉴스) 변지철 기자 = 2017 전국문학인 제주포럼이 오는 10월 13∼15일 제주에서 처음으로 개최된다.

2017 전국문학인 제주포럼
2017 전국문학인 제주포럼[제주시 제공=연합뉴스]

제주시가 주최하고 2017 전국문학인 제주포럼 조직위원회가 주관하는 이번 포럼은 '문학의 숨비소리, 제주'라는 슬로건으로 제주목관아와 오리엔탈호텔 등 제주 일원에서 진행된다.

강연과 발표, 토론자, 국내외 초대작가 50여명이 참여한다.

포럼 첫날인 13일에는 오후 2시부터 오리엔탈호텔에서 2개의 문학 세션과 이어 개막식이 진행된다.

제1세션에서는 '한국문학, 한국문학, 외연과 경계를 말하다-재일제주인 문학과 한국문학'이라는 주제로 소설가 김길호, 평론가 곽형덕·김동현·조은애가 발표자로 참석해 재일제주인 문학의 특수성과 한국문학과의 관계를 고찰한다.

제2세션에서는 '인문학의 위기, 문학의 미래'란 주제로 시인 문효치·김원욱, 희곡작가 강용준, 수필가 지연희가 인문학의 위기 속 문학의 나아갈 길에 대해 주제발표, 토론 등을 진행한다.

개막식에서는 제42회 오사라기 지로상, 제41회 다카미 준 문학진흥회 문학상을 받은 김시종 시인이 '시는 현실인식에 있어서의 혁명'이라는 주제로 기조강연을 한다.

둘째날에는 제주 목관아에서 3개의 문학 세션과 문학콘서트·제주시민 문학백일장·목관아 토요북카페가, 마지막 날에는 포럼 참여 작가들과 함께 4·3 평화기념관, 서귀포 시비공원 등 제주문학 관련 현장답사가 진행된다.

이외에도 사전 프로그램으로 '문학수다 콘서트', '詩월, 詩詩한 낭독', '북콘서트-평화를 말하다'가 열린다.

문경복 제주시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제주에서 처음 개최되는 전국문학인 제주포럼을 통해 제주가 갖고 있는 제주만의 전통과 자연환경에 문학이라는 예술의 색을 입혀 다채로운 삶의 이야기가 살아 숨 쉬는 인문학적 문화 생태도시로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bj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6 15:2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