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빙속 기대주 김민선, 500m 주니어세계기록…이상화 기록 깼다

역주하는 김민선
역주하는 김민선스피드스케이팅 대표팀 김민선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스피드스케이팅 국가대표 김민선(18·서문여고)이 이상화(스포츠토토)가 세웠던 여자 500m 주니어세계기록을 깼다.

김민선은 지난 23일(한국시간) 캐나다 캘거리 올림픽 오벌에서 열린 '폴 클래식 2017' 여자 500m에서 37초70을 기록해 지난 2007년 이상화가 작성한 종전 기록(37초81)을 10년 만에 넘어섰다.

최고의 컨디션을 유지하고 있는 김민선은 다음 달 국내에서 열리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국가대표 선발전에 출전할 계획이다.

한편 이상화는 18살이던 2007년 3월 미국 솔트레이크시티에서 열린 세계종목별선수권대회 여자 500m에서 37초81을 기록, 당시 한국신기록과 여자 주니어 세계 기록을 갈아치웠다.

2013년 11월엔 같은 장소에서 열린 스피드스케이팅 월드컵 2차 대회 여자 500m에서 36초36으로 세계신기록을 작성했다.

이 기록은 아직도 깨지지 않고 있다.

남자 스피드스케이팅 기대주 김민석(18·평촌고)은 같은 날 남자 5,000m에서 6분19초79를 기록해 이 부문 한국 주니어 신기록을 세웠다.

cyc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6 14:5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