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만, 동남아에 공적개발원조 기금 3조7천억원 조성…中 견제

(타이베이=연합뉴스) 류정엽 통신원 = 대만이 동남아 국가를 대상으로 한 '신남향(新南向) 정책'의 국제개발 협력을 위해 1천억 대만달러(3조7천억원)의 기금을 조성하기로 했다.

26일 대만 연합보 등에 따르면 차이잉원(蔡英文) 총통은 전날 가오슝(高雄)에서 열린 세계 대만상공회의소 연합총회에 참석, 동남아 국가들을 위한 전문 투자기금을 조성키로 했다고 밝혔다.

차이 총통은 이 기금이 대만 기업들의 해외 건설 프로젝트 참여를 용이하게 만들 것이라고 강조했다.

신문은 이 기금이 공적개발원조(ODA)의 대만판이라고 설명했다.

차이잉원 정부는 동남아 지역국가들의 중국 의존도를 줄이는 이른바 탈(脫) 중국화 작업의 일환으로 이들 국가를 대상으로 경제협력과 무역투자를 확대하는 신남향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신남향 정책의 대상 국가는 싱가포르, 베트남 등 아세안(동남아국가연합) 10개국, 인도 등 남아시아 6개국, 호주, 뉴질랜드를 포함한 18개국이다.

차이 총통은 아울러 해외 진출한 자국 기업의 본국 회귀, 즉 리쇼어링 정책도 추진할 뜻을 내비쳤다. 그는 총회에 참석한 대만 기업인들에게 "투자환경 개선에 최선을 다할테니 과감하게 대만에 투자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대만 경제는) 정체기를 빠져나왔다"고 진단한 뒤 "대만 경제의 각종 지표에 긍정적인 추세가 이어지고 있고 민간기구의 경기전망 설문조사도 낙관적으로 나타나고 있다"고 말했다.

대만 차이잉원 총통 [대만 총통부 캡처]
대만 차이잉원 총통 [대만 총통부 캡처]

lovestaiw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6 14: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