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삼척 광업소서 메탄가스 폭발 추정…1명 사망·5명 중경상(종합)

송고시간2017-09-26 10:04

"갱내 철제 계단 설치 작업 중 스파크 튀면서 폭발로 이어진 듯"

광업소 갱구[연합뉴스 자료 사진]
광업소 갱구[연합뉴스 자료 사진]

(삼척=연합뉴스) 이재현 이상학 기자 = 강원 삼척의 한 광업소에서 발생한 메탄가스 폭발 추정 사고로 1명이 숨지고 5명이 중경상을 입었다.

26일 삼척경찰서 등에 따르면 사고는 지난 25일 오후 8시 38분께 삼척시 도계읍의 한 광업소 갱내(갱구로부터 3.9㎞ 지점)에서 발생했다.

이 사고로 갱내에서 철제 계단 설치 작업 중이던 이모(52)씨가 화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치료 중 숨졌다.

또 함께 작업하던 박모(55)씨 등 5명이 중경상을 입어 인근 병원에서 치료 중이다.

이날 이씨 등은 갱 입구로부터 3.9㎞가량 떨어진 갱 내에서 광원들이 오르막 갱을 오르락내리락할 수 있도록 조립식 철제 계단을 설치하고 있었다.

경찰은 작업 중 스파크가 튀면서 내부에 남아 있던 메탄가스 폭발로 이어진 것이 아닌가 보고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j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