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리커창 만난 美상무장관 "트럼프 방중 좋은 결과 기대"

송고시간2017-09-25 21:08

윌버 로스 美 상무장관
윌버 로스 美 상무장관

(베이징=연합뉴스) 심재훈 특파원 = 미·중 무역 갈등이 지속하는 가운데 윌버 로스 미국 상무장관이 25일 리커창(李克强) 중국 총리를 만나 오는 11월로 예정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방중이 좋은 성과를 낼 것으로 기대했다.

로스 장관은 이날 베이징 중난하이(中南海)에서 리커창 총리를 만난 자리에서 "미국은 트럼프 대통령의 중국 방문 시 매우 좋은 결과를 내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리커창 총리는 "중국과 미국은 최대 무역 파트너로 양측의 공동 이익이 이견보다 앞서는 것으로 생각한다"면서 "로스 장관의 방문이 양국 간 경제 및 무역 관계를 더욱 심화시키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화답했다.

로스 장관의 이번 방중은 트럼프 대통령이 중국을 겨냥해 지적 재산권 조사를 지시하고 이에 대해 중국이 반발하는 가운데 이뤄져 눈길을 끌었다.

또한, 미국은 북핵 문제와 관련해 '중국 책임론'을 거론하며 중국에 경제적 압력을 가하는 등 무역 전쟁의 암운이 사라지지 않고 있다.

그러나 이날 로스 장관과 리 총리의 회동 중 언론에 공개된 부분에서는 양측이 서로 추켜세우는 등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연출됐다.

president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