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수성구 3억원 이상 주택 거래 시 자금조달·입주계획서 내야

송고시간2017-09-25 19:23

대구 수성구 투기과열지구…8·2대책 후속조치
대구 수성구 투기과열지구…8·2대책 후속조치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최수호 기자 = 대구시는 오는 26일부터 투기과열지구인 수성구에서 3억원 이상 주택을 거래할 때 자금조달 및 입주계획서를 구청 실거래신고창구에 제출해야 한다고 25일 밝혔다.

지난 8·2부동산 대책 후속 규제를 위해 개정한 부동산 거래신고 등 법률 시행령 등에 따른 것이다.

이에 따라 수성구에서 3억원 이상 주택 거래 계약을 한 매수자는 체결일로부터 60일 안에 하는 실거래신고 때 자금조달 및 입주계획서를 첨부해 제출하고 신고필증을 받아야 한다. 신고필증이 없으면 부동산 등기이전을 할 수 없다.

자금조달 계획은 주택 구입에 드는 자금(금융기관 예금액, 부동산 매도액, 현금 등 기타)을, 입주계획은 본인 또는 본인 외 입주 등을 기재한다.

거래신고 정보를 허위로 작성해 제출하면 과태료(취득가액 2%) 처분을 받는다.

권오종 대구시 토지정보과장은 "자금조달 및 입주계획서 제출 의무화로 주택 투기수요를 억제하고 실수요자를 보호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su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