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돌봄종사자를 돌본다' 서울 강북구에 지원센터 오픈

송고시간2017-09-26 06:00

동북 어르신돌봄종사자지원센터 [서울시 제공=연합뉴스]
동북 어르신돌봄종사자지원센터 [서울시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서울시는 강북구 미아역 인근에 '동북 어르신돌봄종사자지원센터'를 26일 연다고 밝혔다.

센터는 서울 동북권 8개 자치구의 장기요양기관·재가복지시설에서 65세 이상 어르신을 돌보는 요양보호사 등 2만7천여 명을 위한 시설이다. 시는 앞서 서북권과 서남권에 지원센터를 열었고, 이번 동북권 센터는 세 번째 시설이다.

센터는 어르신돌봄종사자를 위한 치매 관리·호스피스 교육 등 직무 교육을 하고, 건강증진사업·고충 상담·취업 상담·자조모임 지원 등을 지원한다.

이 시설은 사무실, 상담실, 교육실, 쉼터, 프로그램실 등을 갖췄다. 사회복지사 4명이 여기서 상시 근무한다.

시는 "감정노동이 심한 이들을 위한 '번 아웃 해소 프로그램' 등을 운영하고, 근골격계 질환 예방 프로그램도 제공할 것"이라며 "정서적, 신체적 어려움을 겪는 어르신돌봄종사자를 체계적으로 관리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개소식은 이날 오후 5시 센터에서 열린다.

ts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