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기 '청년통장' 신청 3만명 넘어서…8 대 1 경쟁률

송고시간2017-09-25 16:33

(수원=연합뉴스) 김광호 기자 = 모두 4천명을 모집하는 경기도의 4차 '일하는 청년통장' 사업 참여 신청자가 마감 2시간여를 앞둔 25일 오후 4시 현재 3만명을 넘어섰다.

도는 현재 참여 신청사이트(account.jobaba.net)에 접속해 있는 청년들이 모두 신청을 마칠 경우 전체 신청자는 3만4천여명에 이를 것으로 예상했다.

경기도 '일하는 청년통장' 사업 참가자 간담회[경기도 제공=연합뉴스]
경기도 '일하는 청년통장' 사업 참가자 간담회[경기도 제공=연합뉴스]

이러면 4차 청년통장 사업의 참여 경쟁률은 8.5대 1을 기록하게 된다.

도는 이번 청년통장 사업 참여 신청을 당초 지난 22일 오후 6시 마감할 예정이었으나 신청자가 한꺼번에 몰리자 이날 오후 6시로 신청 마감 시간을 늦췄다.

지난해 5월 시작한 도의 일하는 청년통장 사업은 참여자가 매월 10만원을 저축하면서 3년간 일자리를 유지하면 도 지원금, 이자 등을 합쳐 1천만원의 목돈을 마련할 수 있도록 돕는 사업이다.

청년통장 사업은 500명을 선발한 지난해 5월 1차 사업 때 6.6대 1(3천301명 신청), 1천명을 선발한 같은 해 11월 2차 사업 때 5.4대 1(5천377명 신청), 5천명을 선발한 올 6월 3차 사업 때 4.3대 1(2만1천302명 신청)의 경쟁률을 기록한 바 있다.

이번 4차 청년통장 사업 참여 자격은 지난달 29일 현재 경기도 내 거주 만18∼34세 도민 중 소득 인정 금액이 중위 소득 100% 이하(1인 가구 기준 165만 2천931원, 4인 가구 기준 446만 7천380원 이하)인 청년이다.

4차 사업 최종 참여 대상자는 11월 14일 발표되며, 발표 직후부터 지원이 시작된다.

kw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