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6.25 유공자' 민병옥 중위 유품 7사단에 기증

송고시간2017-09-25 16:01

(화천=연합뉴스) 양지웅 기자 = 한국전쟁 기간 중 혁혁한 공을 세운 민병옥 중위의 전역 60주년을 맞아 유가족이 훈장, 계급장 등 유품 9점을 육군 7사단에 기증했다.

6.25 유공자 고 민병옥 중위 유품
6.25 유공자 고 민병옥 중위 유품

(화천=연합뉴스) 6·25전쟁 기간 중 육군 7사단 소속으로 전공을 세운 고(故) 민병옥 중위의 유가족이 25일 고인의 전역 60년을 맞아 유품을 사단에 기증·전시했다. 사진은 1952년 7월 25일 당시 발행한 7사단 소식지. 2017.9.25 [육군 7사단 제공=연합뉴스]

7사단은 25일 강원 화천군 사령부 내 역사관에서 기념식을 열고, 고인의 유품을 전시했다.

기증된 유품은 미8군사령부에서 수여한 동성무공훈장과 축하서신(V-LETTER)를 포함해 화랑무공훈장, 당시 사진 4점, 계급장, 1952년 7월 25일 발행된 7사단 소식지 등 9점이다.

6·25전쟁 기간 중 제작된 사단 소식지는 처음으로 발견돼 기록물로서 가치가 높다는 평이다.

민병옥 중위는 1949년 12월 7사단에 입대해 6·25전쟁 당시 양구 소후리 전투에 참가해 그 공로로 미 동성무공훈장을 받았다.

휴전 이후 갑종장교 62기로 임관해 계속 근무하다 1957년 9월 25일 전역했다.

고인의 장남 민정기(60)씨는 "평소 선친께서 소중히 보관하시던 자료를 전역하신 지 60년이 되는 날에 기증할 수 있어 기쁘다"며 "후배 장병에게 도움이 되는 역사자료로 활용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yangd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