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당 원내대표 비서실에 돌 던진 20대 영장…'휘발유 소지'(종합)

송고시간2017-09-25 17:26

국회의사당 [연합뉴스 자료사진]
국회의사당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25일 국회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비서실에 돌을 던진 혐의로 회사원 A(24)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전 2시 30분께 서울 여의도 국회에 담을 넘어 들어가 약 2시간 뒤 국회의사당 2층의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비서실에 돌을 던져 유리창을 깨뜨린 혐의(건조물침입·재물손괴)를 받는다.

A씨는 유리창이 깨져 비상벨이 울리면서 출동한 국회 방호원에게 붙잡혔으며, 검거 당시 휘발유 2ℓ가 든 병과 문구용 커터칼을 소지하고 있었다.

당시 원내대표실과 비서실에는 아무도 없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원내대표 비서실을 노리고 돌을 던진 것인지는 확인되지 않았다"면서 "사안이 중한데도 A씨가 묵비권 행사로 일관하고 있어 도주 및 증거인멸 우려가 있다고 판단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ah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