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삼성 글로벌 인공지능 포럼' 뉴욕서 열려

송고시간2017-09-24 11:00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삼성전자는 22일(현지시각) 미국 뉴욕의 마케팅센터인 '삼성 837'에서 '삼성 글로벌 AI(인공지능) 포럼'을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삼성전자가 AI 분야 세계적 석학들을 초청해 AI 기술의 한계와 극복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처음으로 개최한 자리다.

4차 산업혁명의 핵심 분야 중 하나로 글로벌 IT(정보기술) 기업들이 앞다퉈 투자하고 있는 AI 기술의 최첨단 현황과 세계적 조류 등을 파악하고, 학계와의 교류, 네트워크 구성 등을 위해 마련된 것으로 풀이된다.

DMC연구소 주관으로 진행된 이 포럼에는 삼성전자 윤부근 대표이사, 김창용 DMC연구소장, 한종희 VD사업부 개발팀장, 이근배 소프트웨어센터 AI팀장 등 관련 임원 30여명과 주빈 가라마니 교수(캠브리지대), 배리 스미스 교수(더블린대), 알렉산더 러시 교수(하버드대), 로브 퍼거스 교수(뉴욕대) 등 14개 대학 주요 석학 20여명 등 AI 전문가 100여명이 참여했다.

행사에서는 박성파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빅데이터 개발그룹장, 김민경 생활가전사업부 클라우드 솔루션랩장이 삼성전자의 AI 현황을 소개하고 주요 대학 연구실의 연구 현황을 공유했다.

또 ▲ 언어 ▲ 영상 ▲ 분석·추천 등 세 가지 주제에 대해 기술 토론을 하고 AI의 한계 극복 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윤부근 대표이사는 축사를 통해 "다가오는 인공지능 시대를 위한 철저한 준비가 향후 삼성의 미래를 좌우하는 중요한 시점"이라며 "삼성전자의 열정에 전문가들의 생각과 통찰력을 더한다면 인공지능 시대에도 리더십을 발휘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AI 포럼을 연례행사화해 AI 핵심기술 발전 방향과 기술적 혁신을 논의하고 회사의 전략적 방향을 재조명하는 장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삼성 글로벌 인공지능 포럼' 뉴욕서 열려 - 1

sisyph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