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구테흐스 유엔총장, 北리용호 면담…"정치적 해법 강조"

北리용호, 기조연설 직후 비공개 접견…지난해엔 총장 면담 불발
리용호 북한 외무상,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 접견
리용호 북한 외무상,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 접견[AP=연합뉴스]

(유엔본부=연합뉴스) 이준서 특파원 = 제72차 유엔총회 참석차 미국 뉴욕을 방문 중인 리용호 북한 외무상이 23일(현지시간) 오후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을 비공개 접견했다.

리 외무상은 이날 유엔총회 기조연설을 마친 직후 구테흐스 총장과 약 30분간 면담했다.

구테흐스 총장으로선 유엔총회에 참석한 회원국 대표들과 의례적으로 만나는 일정이지만 국제사회의 비난이 고조되고 있는 '북핵 사태'와 맞물려 북한 측에 한반도 긴장 완화를 거듭 촉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북핵 해결을 위해 적극적인 대화 중재에 나서겠다는 기존 입장을 전달한 것으로 전해졌다.

유엔 측은 "구테흐스 총장이 리 외무상에게 한반도 긴장 고조에 우려를 표시하면서 정치적 해법을 강조했다"고 밝혔다.

이에 대한 리 외무상의 답변은 확인되지 않고 있다.

앞서 리 외무상은 이날 기조연설에서 북핵 개발의 정당성을 주장하면서 북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을 비판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 대해 원색인 비난을 퍼부었다.

리 외무상의 유엔총회 참석은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다. 지난해에는 당시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과 짧은 인사만 나눴을 뿐 별도 면담은 이뤄지지 않았다.

북 리용호 "참수ㆍ군사공격 기미 보이면 선제행동으로 예방조치" (PG)
북 리용호 "참수ㆍ군사공격 기미 보이면 선제행동으로 예방조치" (PG)[제작 조혜인, 이태호]


j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4 06:3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